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민정, 가짜 영상 유포에 "영상 제작자 고소…유포자도 처벌할 것"

최종수정 2020.08.07 09:58 기사입력 2020.08.06 19:41

댓글쓰기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의원./사진=연합뉴스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의원./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한승곤 기자, 김슬기 인턴기자]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6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상에서 악의적으로 편집돼 유포되고 있는 가짜 영상에 대해 "영상 제작자를 명예훼손으로 고소하겠다"라고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이날 고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 "최근 SNS를 통해 '고민정'이라는 제목의 가짜 영상이 유포되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의원실과 지역사무실에 '강력 조치를 취하라'는 전화가 빗발치고 있다. 해당 영상은 고민정 의원과 전혀 무관하다"라며 "또한 '고민정 동영상'이라며 무차별적으로 유포하는 사람도 처벌을 받을 수 있음을 알린다"고 적었다.


이어 "관련 포털에 위 관련한 '고민정 의원' 연관 검색어와 영상 삭제를 요구한다"고 전했다.


고 의원이 언급한 가짜 영상은 지난달 동료 의원과 부적절한 관계로 물의를 빚어 최근 의원직을 박탈당한 김제시의회 고미정 의원의 영상이다.

해당 영상 제작자는 고미정 전 시의원의 이름을 고민정 민주당 의원으로 고친 뒤 '좌파 국회의원 고민정 국회에서 X망신'이라는 자막과 함께 악의적으로 영상을 편집해 유포한 것으로 확인됐다.




한승곤 기자 hsg@asiae.co.kr김슬기 인턴기자 sabiduria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