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 동부간선·강변북로 주요도로 곳곳 교통통제 출근길 비상(상보)

최종수정 2020.08.06 07:21 기사입력 2020.08.06 07:21

댓글쓰기

올림픽대로 등 도로 5곳 일부 구간 전면 통제

수도권 강우로 한강과 중랑천 수위가 상승으로 동부간선도로가 전면통제된 3일 서울 중랑구 동부간선도로 장안교 부근 동일로 영동대교 방향 도로가 정체를 빚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수도권 강우로 한강과 중랑천 수위가 상승으로 동부간선도로가 전면통제된 3일 서울 중랑구 동부간선도로 장안교 부근 동일로 영동대교 방향 도로가 정체를 빚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한승곤 기자] 중부 지역에 쏟아진 비로 팔당댐과 소양강댐 방류량이 늘면서 한강의 수위가 높아짐에 따라 6일 서울 도로 곳곳에 차량 통행이 통제되고 있다.


서울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10분부터 강변북로 원효대교 북단∼의사협회 진입로 간 양방향 교통이 통제됐다. 오전 3시50분부터는 동부간선도로 전 구간 수위가 상승해 수락지하차도∼성수JC 구간의 차량 통행이 전면 통제되고 있다.

내부순환도로 마장램프∼성동JC 구간도 오전 2시20분쯤부터 양방향 차량 통행이 통제됐다.


올림픽대로는 6시34분 하남 방향으로 가양대교~동작대교 구간이 통제되고 있다. 김포 방향으로는 동작대교∼염창나들목 구간도 전날(5일) 오후 9시25분부터 양방향 전면 통제되고 있다.


일산 방향으로 한강대교∼마포대교 구간은 오전 6시24분부터 통제되고 있다. 불광천 증산철교 하부도로는 오전 5시부터 양 방면이 전면 통제되고 있다.

서울 잠수교와 여의상류·여의하류 나들목, 개화육갑문도 전날에 이어 현재까지 통제 중이다. 하천과 한강공원 통제도 계속되면서 서울 시내 하천 18곳은 출입할 수 없다.


앞서 오전 4시께 서울에 강풍주의보가 발효됐다. 낙하물 및 간판 등 시설물 피해가 발생할 수 있으니 유의해야 한다.


한편 이날 오전 5시50분을 기해 서울 탄천 대곡교 일대에는 홍수주의보가 발령됐다.




한승곤 기자 hs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