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호중 소속사, 전 여자친구 폭행 의혹에 "허위사실…법적 조치 준비"

최종수정 2020.08.04 21:49 기사입력 2020.08.04 21:49

댓글쓰기

김호중. 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김호중. 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시아경제 김봉주 인턴기자] 최근 각종 구설수에 휩싸인 가수 김호중이 과거 전 여자친구에게 폭력을 행사했다는 주장까지 나오자 소속사가 '허위사실'이라며 일축했다.


자신의 딸이 과거 김호중과 교제했다고 밝힌 남성은 4일 온라인 카페에 "자신의 딸이 2014년 김호중에게서 심한 욕설과 함께 뺨, 머리 등에 폭행을 당했다"는 글을 올렸다. 이 온라인 카페의 운영자는 김호중과 분쟁 중인 전 매니저다.

김호중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이에 "5년 전 여자친구와 교제 당시 어떠한 폭행 사실도 없었음을 명확하게 말씀드린다"며 대해 "(글 작성자에 대한) 법적인 조치를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근거 없는 사실로 루머를 생성하는 행위와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에 대해 강경한 법적 대응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호중은 최근 전 매니저로부터 약정금 반환 청구 소송을 당하고 병역 특혜 의혹 등 논란에 휘말렸다.



김봉주 인턴기자 patriotbo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