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구시, 주택형 경로당 6곳 리모델링 지원

최종수정 2020.07.14 09:09 기사입력 2020.07.14 09:09

댓글쓰기

대구시, 주택형 경로당 6곳 리모델링 지원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박동욱 기자] 대구시는 올해 리모델링 대상 경로당 6곳을 선정하고 총 5억원의 시비를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2월6일부터 한 달여간 리모델링 대상경로당을 구?군으로부터 신청 받았던 대구시는 코로나19로 잠시 중단했다가 지난 8일 전문가의 현장실사와 서류심사 등을 거쳐 동구 검사제1경로당 등 6곳을 리모델링 대상 경로당으로 선정했다.

학계와 건축분야를 포함한 현장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은 경로당 운영실적, 사업목적 부합성, 사업 타당성, 리모델링 적정성, 장기 비전 등 6개 항목을 평가해 선정했다.


지원금액은 시설 규모에 따른 대구시 지원기준을 토대로 회원수, 건물상태, 사업계획서 등을 반영해 7000만원~1억원을 대상 경로당별로 차등 지원할 예정이다. 경로당별로는 검사제1경로당(동구) 9000만원, 평리2동경로당(서구) 1억원, 지장경로당(수성구) 7000만원, 장기동경로당(달서구) 1억원, 월진경로당(달서구) 7000만원, 구지면노인회경로당(달성군) 7000만원이다.


이번에 선정된 경로당은 마을의 중심에 위치한 구·군 소유의 주택형 경로당이다. 1층은 경로당 고유의 쉼터기능을 유지하고, 2층은 주민과 함께하는 개방형 커뮤니티공간으로 조성할 예정이다.

조동두 대구시 복지국장은 "경로당을 획일성을 배제한 편안하고 친숙한 환경으로 조성하고 이웃과의 능동적인 소통의 장으로 개방, 어르신 대표 여가시설로 거듭날 수 있도록 초고령사회에 적극 대비하겠다"고 했다.




영남취재본부 박동욱 기자 pdw120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