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비긴어게인 코리아' 소향 합류 "새로운 모습 보여 드릴 것"

최종수정 2020.07.13 00:11 기사입력 2020.07.13 00:05

댓글쓰기

사진=JTBC '비긴어게인'

사진=JTBC '비긴어게인'



[아시아경제 김정호 기자] 가수 소향이 '비긴어게인 코리아'에 새로운 멤버로 합류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비긴어게인 코리아'에서는 소향이 버스킹 멤버에 합류하면서 출연 소감을 밝혔다.

이날 소향은 "버스킹을 할 수 있는 기회가 많이 없지 않냐. 평소에 많이 못 보여드린 시도를 해보고 싶다. 제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 아주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라며 출연 소감을 전했다.


나아가 소향의 출연 소식에 이수현, 헨리, 하림도 대환영했다. 이수현은 "소향은 어릴 적 선생님 같은 분이다. 사람들 앞에서 처음으로 노래를 부른 게 소향의 노래였다"라며 환영했다.


아울러 헨리는 "보다 보면 노래하려고 태어난 사람이 있다. 소향은 그런 분"이라고 반가워했다. 하림은 "많은 분들이 소향 씨가 고음을 지르는 모습에 짜릿함을 느끼시곤 하는데, 작게 부르는데도 전율이 오게 하는 매력이 있다"고 칭찬했다. 정승환도 "제 또래의 노래하는 친구들에게는 교과서 같은 분이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후 합주실에서 멤버들과 만난 소향은 같이 연습하며 자연스럽게 '비긴 어게인'팀에 녹아들었다.


한편, 이소라는 지난주 방송에서 개인사정으로 하차했다. 이에 대해 이날 이소라는 "끝까지 하고 싶은 마음이 있다. 자연 속에서 노래할 기회는 많지 않다. 잊지 못할 거다. 다른 프로그램 다 합쳐도 오래 기억에 남을 것 같다"라며 눈물을 흘렸다.




김정호 객원기자 kim9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