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테리어 쇼핑 필수 코스

최종수정 2020.07.11 10:30 기사입력 2020.07.11 10:30

댓글쓰기

인테리어 쇼핑 필수 코스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 LG하우시스가 서울 논현동 가구거리에 위치한 LG하우시스의 플래그십 전시장 ‘LG Z:IN 스퀘어(LG지인 스퀘어)’를 새롭게 리뉴얼하고 B2C 인테리어 시장 공략에 속도를 높인다.


이와 관련, LG하우시스는 최근 ‘LG지인 스퀘어’를 최신 주거공간 트렌드를 살펴보고 디지털 언택트(비대면) 체험까지 가능한 고객 중심의 인테리어 전시장으로 새 단장했다고 밝혔다.

지난 2014년에 문을 연 ‘LG지인 스퀘어’는 총 3개층 연면적 1690㎡(약 510평) 규모의 대형 전시장으로, 오픈 이후 제품 상담부터 디자인 제안, 시공업체 연결까지 이어지는 토탈 솔루션 서비스를 제공하며 월평균 2000명 이상이 찾는 인테리어 명소로 자리매김 해왔다.


이번 리뉴얼을 통해 ‘LG지인 스퀘어’는 1층 라이프스타일 존, 2층 자재 라이브러리, 3층 쇼룸 겸 고객체험 공간 등 총 3가지 컨셉의 공간으로 재탄생했다.


1층 라이프스타일 존은 거실, 주방, 아이방, 욕실 등의 전통적인 공간뿐만 아니라 최근 주목받고 있는 홈오피스, 홈카페, 반려동물 공간까지 LG하우시스의 인테리어 제품과 LG전자의 가전제품이 함께 적용된 각각의 트렌디한 공간들이 모델하우스처럼 꾸며졌다.

특히, 1층에는 외부 인테리어 디자이너들과 함께 시즌마다 트렌디한 공간을 선보이는 ‘디자이너스 트렌드 큐브(Designer’s Trend Cube)’를 신설, ‘LG지인 스퀘어’를 방문하는 고객들이 늘 최신 인테리어 트렌드를 접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2층 자재 라이브러리는 디지털 카탈로그, 동영상, 시뮬레이션 기기 등을 활용해 직원 상담 없이도 고객 스스로 창호·바닥재·벽지·인조대리석 등 다양한 제품 정보와 시공사례를 쉽게 확인할 수 있는 언택트(비대면) 체험이 가능한 공간으로 탈바꿈했다.


여기에 층별 이동 계단 벽면에 ‘고객 페인포인트월(Pain Point Wall)’을 부착, 인테리어 공간 및 제품별 대표적인 고객 문의사항에 대한 해결책을 제안해 고객 편의성을 높였다.


3층은 프리미엄 주방과 욕실 제품 쇼룸 공간인 동시에 각종 세미나, 쿠킹 클래스 등이 진행되는 소통 공간으로 꾸며져 향후 다양한 고객체험 활동이 진행되는 공간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김희선 LG하우시스 한국영업마케팅담당 상무는 “새 단장한 LG지인 스퀘어는 고객 라이프스타일 중심의 공간 구성은 물론 언택트 체험 제공과 페인포인트 해소를 통해 고객만족을 극대화할 수 있는 공간으로 재탄생했다”며, “앞으로 LG지인 스퀘어를 서울 및 경기권 지역 고객이 인테리어 공사 전 반드시 방문해 봐야 할 대표 인테리어 전시장으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박소연 기자 mus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