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진구, 청년들 아이디어에서 지역 문제 해답 찾다

최종수정 2020.07.07 22:41 기사입력 2020.07.07 22:41

댓글쓰기

7일 기획상황실에서 ‘대학생 정책참여 프로그램’ 결과 보고회 개최...건국대 학생들 지역문제 해결 위한 7가지 아이디어 선보여

광진구, 청년들 아이디어에서 지역 문제 해답 찾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광진구(구청장 김선갑)가 7일 구청 기획상황실에서 ‘대학생 정책참여 프로그램’ 결과 보고회를 개최했다.


‘대학생 정책 참여 프로그램’은 국민권익위원회가 추진하는 정책참여 플랫폼 ‘국민생각함’ 사업의 일환으로 청년의 시각과 입장에서 지역사회 문제를 분석·해결, 결과물이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프로그램에서는 건국대 정치외교학과 ‘시민정치론’ 수업을 들은 30여 명의 학생들이 참여해 한 학기 동안 광진구의 주요 민원을 분석, 전문가와 관계 공무원의 면담 및 현장 실태 조상 등을 거쳐 정책 대안을 도출했다.


광진구는 관·학 협업 차원에서 학생들의 아이디어를 함께 공유하기 위해 ‘대학생 정책참여 프로그램’ 결과 보고회에 참여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날에는 총 7개조로 구성된 학생들이 참여해 독창적인 아이디어를 쏟아냈다. 학생들은 발표를 통해 도심 내 버려진 공중전화부스를 간편식을 판매하는 미니스토어로 재활용하자는 의견을 냈다.

또 택시 불법 주정차로 인해 발생하는 교통 혼잡을 해결하기 위해 택시 앱 지도에 가상의 택시 승차대를 설치, 주정차 위치를 분산 시키자는 의견도 나왔다.


이 밖에도 일회용품 줄이기를 위한 에코스코어 인증제, 반려동물 입양 전 사전교육 의무화, 어린이 보호구역 교통 정온화 시설 설치 등 7가지의 톡톡튀는 아이디어를 선보였다.


광진구는 이 날 나온 아이디어를 해당 부설별로 반영할 수 있는 부분에 대해 긍정적으로 검토할 계획이다.

광진구, 청년들 아이디어에서 지역 문제 해답 찾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청년은 우리의 미래다. 청년들이 우리 지역에 관심을 갖고, 참여하도록 기반을 마련하는 것은 우리의 몫이다”라며 “오늘 건국대 학생들의 지역에 대한 관심과 열정을 잊지 않고, 구에서도 협조할 사항이 있다면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