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란, 코로나19 하루 최다 200명 사망 (상보)

최종수정 2020.07.07 20:26 기사입력 2020.07.07 20:26

댓글쓰기

마스크를 착용한 채 버스에 탑승한 테헤란 시민. 사진=연합뉴스

마스크를 착용한 채 버스에 탑승한 테헤란 시민.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민준영 인턴기자] 7일(현지시간) 이란 보건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가 전날보다 200명 늘어 1만1931명이 됐다고 집계했다.


지난 2월 19일 이란에서 처음 코로나19로 사망자가 발생한 뒤 사망자가 200명이 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간 이란의 일일 최다 사망자는 163명이 사망한 7월 5일이었다.


이란의 코로나19 일일 사망자 수는 3월 말~4월 초 150명 이상까지 상승했다가 5월 중순 50명 이하까지 떨어진 바 있다.


그러나 이후 일일 사망자 수가 계속 증가하면서 6월 중순 다시 100명 이상을 기록했다.

한편 이날 기준 이란 확진자는 전날보다 2637명 증가한 24만 5688명을 기록했다.


이란의 일일 확진자 수는 지난 한 달간 2500명 안팎을 유지했고, 누적 완치자는 20만 7000명으로 완치율은 84.3%다.


이란 보건 당국은 전국 31개 주(州) 가운데 9개 주를 위험 단계인 '적색 지역'으로 지정했고, 수도 테헤란 주 등 10개 주를 '적색 위험 지역'으로 분류했다.


아울러 지난 5일부터 21일까지 외출 시 및 실내 공공장소에서의 마스크 의무화를 시행하고 있다.




민준영 인턴기자 mjy705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