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성북구 ‘보문여지도’ 발간

최종수정 2020.07.01 06:24 기사입력 2020.07.01 06:24

댓글쓰기

보문동 지역 과거부터 현재까지 변천과정 담은 스토리텔링 북...활발한 지역사 연구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는 길잡이가 될 듯

성북구 ‘보문여지도’ 발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성북구(구청장 이승로) 보문동은 과거부터 현재까지 지역의 변천과정을 이야기로 풀어낸 스토리텔링 북 ‘보문여지도’를 발간했다.


이 책자는 보문동 지역이 ‘숭신방’이란 행정구역으로 등장한 조선시대부터 현재의 성북구 보문동으로 바뀌기까지 지리적 정보를 기본으로 그 동안의 변화를 시대별로 풀어낸 자료집이다.

특히, 논과 밭이 대부분이던 지역이 일제 강점기 토지구획 정리사업을 통해 도시형 한옥밀집지역인 주거지역으로 탈바꿈하는 과정이 상세히 나와 있다.


이 외도 지명의 유래가 된 탑골승방, 동망봉에 얽힌 단종비 정순왕후의 사연, 여성 독립운동가의 활동, 사통팔달 교통 요지가 된 현대화 과정, 지역을 거쳐간 다양한 유명인사 등에 대한 이야기도 수록됐다.


보문동은 이 책자를 바탕으로 마을해설사 양성 및 어린이용 보문여지도 제작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라 한다.

발간에 참여한 구 관계자는 “이 책자가 활발한 지역사 연구의 새로운 시각을 제시하는 소중한 길잡이가 되기를 바라며, 보문동 주민들이 역사와 문화속에서 정체성을 찾고 삶터로서 보문동을 새롭게 인식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