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교황 "어떤 형태의 인종차별도 용납해선 안돼"...美 시위사태 첫 언급

최종수정 2020.06.03 18:07 기사입력 2020.06.03 18:07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현우 기자] 프란치스코 교황이 미국 내 인종차별 시위 사태와 관련해 어떤 형태의 인종차별도 용납될 수 없다고 언급했다. 최근 미국에서 벌어지고 있는 폭력시위에 대해서는 자기파괴적이라고 비판했다.


3일(현지시간) 바티칸뉴스에 의하면 교황은 이날 열린 정례 영어 미사에서 미국의 인종차별 시위에 대해 처음 언급했다. 교황은 "조지 플로이드의 비극적인 죽음과 미국의 사회불안에 대한 우려가 목격되고 있다"며 "조지 플로이드와 인종차별의 죄로 인해 목숨을 잃은 모든 이들을 위해 기도하겠다"고 말했다.

이와함께 일부 시위대의 폭력행위에 대해서는 비판했다. 교황은 “최근 벌어지고 있는 폭력은 자기파괴적이라는 것을 인식해야한다"며 "폭력으로 얻을 수 있는 것은 없으며 그들은 이미 많은 것을 잃어버렸다"고 비난했다. 이어 "슬픔에 빠진 가족과 친구들의 위로를 위해 기도하고 우리가 갈망하는 국가의 화해와 평화를 간청한다"고 덧붙였다.



이현우 기자 knos8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