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투 의혹' 김원성, 미래통합당 탈당하고 무소속 출마

최종수정 2020.03.26 09:40 기사입력 2020.03.26 09:40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미투 의혹'으로 공천을 취소당한 김원성 전 미래통합당 최고위원이 당을 떠나 무소속으로 출마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 전 최고위원은 26일 기자들에게 메세지를 보내 "탈당계를 제출하고 부산 북강서을에 무소속 출마를 결심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앞서 '미투'와 호남 비하 발언 등의 의혹으로 공천이 취소됐으며, 지난 20일 억울함을 호소하며 극단적 시도를 암시하는 유서를 남기고 잠적하기도 했다.


김 전 최고위원은 문자에서 "현재의 미래통합당은 미래도 통합도 없다"며 "구체적으로 열거하지 않아도 후보등록을 하루 앞두고 벌어진 황 대표의 공천취소 결정은 통합당에 걸었던 국민적 희망을 절망으로 바꿔놨다"고 비판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