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특징주]수젠텍, 진단키트 中 기술이전 추진…"'우한폐렴' 신속 진단 가능"

최종수정 2020.01.28 09:47 기사입력 2020.01.28 09:4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수젠텍 이 강세다. 회사가 개발한 혈액 기반 결핵 진단키트가 폐렴 감염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는 소식이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


수젠텍은 28일 오전 9시47분 기준 전거래일 대비 16.61%(990원) 오른 6950원에 거래됐다.


이날 한 매체에 따르면 수젠텍은 현재 중국에서 대규모 글로벌 현장 임상을 진행 중으로 이달 초 중국 상하이 푸단대(Fudan University)의대와 임상시험 계약을 체결했다고 보도했다. 수젠텍은 임상결과가 나오는 데로 중국 제약사와 결핵 진단키트 중국 총판 및 기술이전 계약을 진행할 계획이다. 수젠텍의 결핵 진단키트는 결핵균 유래 바이오마커를 기반으로 감염여부를 진단하는데 결핵 여부 판별 외에도 폐렴 증상이 나타나는 의심환자가 폐렴인지, 결핵인지, 단순 감기인지를 판별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27일 기준) 우한폐렴은 중국 30여개 성에서 2840명의 확진자가 나왔으며 사망자는 81명에 이르고 있다. 또 전세계적으로 우한폐렴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태국 8명 ▲미국 5명 ▲호주 5명 ▲한국·일본·싱가포르·말레이시아 각각 4명 ▲프랑스 3명 등이 확진자로 나타났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