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부 "우한 폐렴, 금융시장 미칠 영향 우려할 필요 없다"…필요시 시장안정 조치

최종수정 2020.01.27 17:29 기사입력 2020.01.27 17:29

댓글쓰기

정부 "우한 폐렴, 금융시장 미칠 영향 우려할 필요 없다"…필요시 시장안정 조치


[아시아경제 장세희 기자]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상황이 종결될 때까지 관계 부처와 기관들이 협업해 분야별로 발생 가능한 영향을 점검하고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은 2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확대 거시경제금융회의를 열고 "과거 사스, 메르스 등의 사례 때 우리 금융시장이 보여준 복원력과 사상 최고 수준의 외환보유액·순대외채권 등을 고려 시 금융시장에 미칠 영향에 대해 과도하게 우려할 필요는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아직 감염증과 관련한 향후 전개 양상을 속단하기 어렵고 국내외 금융·외환시장의 변동성이 확대될 가능성이 있다"며 "시장불안 확대 시에는 컨틴전시플랜에 따라 시장안정 조치를 단행하겠다"고 밝혔다.


정부는 향후 전개 양상과 지속 기간에 따라 글로벌 경제는 물론 관광·소비·수출 등 국내 경제에도 부정적인 영향이 나타날 우려가 있는 만큼 발생 가능한 영향도 철저히 점검하기로 했다.


김 차관은 "이번 사태가 장기화한다면 최근 미중 1차 무역 합의로 마련된 세계 경제 개선 기대가 약화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며 "투자 100조원, 정책금융 479조원 등을 신속히 집행해 경기 반등 모멘텀 확보에 차질이 없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장세희 기자 jangsa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