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격호 별세]장례 롯데그룹장으로…명예장례위원장 이홍구 전 총리, 반기문 전 총장

최종수정 2020.01.19 19:01 기사입력 2020.01.19 17:49

댓글쓰기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숙환으로 19일 오후 4시29분께 별세했다. 향년 99세. (사진=롯데그룹 제공)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숙환으로 19일 오후 4시29분께 별세했다. 향년 99세. (사진=롯데그룹 제공)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고(故) 신격호 롯데 명예그룹 회장 장례식의 명예장례위원장으로 이홍구 전(前) 국무총리와 반기문 전(前)UN사무총장이 선임됐다.


장례위원장은 황각규 롯데지주 대표이사와 송용덕 롯데지주 대표이사가 맡기로 했다.


19일 오후 4시 29분 별세한 신 회장의 장례절차는 오는 22일까지 그룹장으로 진행된다. 빈소는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되며, 발인은 22일 오전 6시다.


롯데그룹은 발인 후 22일 오전 7시 서울 롯데월드몰 8층 롯데콘서트홀에서 영결식을 열 예정이다.


신 명예회장은 서울 아산병원에 입원 중인 18일 밤 병세가 급격히 악화했으며 19일 오후 4시 29분께 신동빈 롯데 회장 등 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세상을 떠났다.

롯데그룹은 "평소 거화취실을 실천해 오신 고인의 뜻에 따라 조의금과 조화는 정중히 사양하오니 너른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