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희순, 안중근 의사 연기한다…영화 '하얼빈' 주연

최종수정 2020.01.18 21:45 기사입력 2020.01.18 21:45

댓글쓰기

박희순, 안중근 의사 연기한다…영화 '하얼빈' 주연


배우 박희순이 안중근 의사를 연기한다. 18일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박희순은 즐거운상상이 제작하는 영화 ‘하얼빈’에서 주연한다. 명성황후 시해 사건과 러일전쟁, 을사늑약, 군대해산 등 일제의 대한제국 침략 시기를 배경으로 하는 작품이다. 안중근 의사의 하얼빈 의거 직전 일주일 동안의 긴박했던 이야기와 뤼순 감옥에서 순국할 때까지의 일을 그린다. 메가폰은 ‘부활의 노래(1991)’, ‘동승(2003)’, ‘나탈리(2010)’ 등을 연출한 주경중 감독이 잡는다. 안중근 의사 순국 110주년인 올해 개봉을 목표로 촬영한다. 박희순은 “안중근 의사는 단순한 영웅이 아니라 암울했던 시대를 온몸으로 돌파해 나간 사나이”라며 “뜨거운 이야기가 가슴 저리게 와닿았다”고 전했다. 안중근의 어머니 조마리아 여사는 김해숙이 연기한다. 즐거운상상은 “현실감과 사실성을 높이기 위해 안중근의 고향 황해도 해주과 백두산 촬영을 추진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