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3개월 앞으로 다가온 총선…정치 테마주 '훨훨'

최종수정 2020.01.14 11:26 기사입력 2020.01.14 11:26

댓글쓰기

지난 3개월 사이 최고 2배 이상까지 주가 오른 곳도 있어

이낙연 국무총리(오른쪽)가 지난 6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와 악수하고 있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이낙연 국무총리(오른쪽)가 지난 6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와 악수하고 있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아시아경제 금보령 기자] 제21대 국회의원선거일까지 약 3개월이 남은 가운데 일부 정치 테마주가 훨훨 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14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전일 주연테크 의 종가는 전장 대비 5.37%(51원) 상승한 1000원을 기록했다. SDN 은 7.56%(215원) 오른 3060원을 나타냈다.


주연테크와 SDN은 이낙연 국무총리의 관련주로 분류된다. 주연테크는 참여정부에서 차관을 지냈던 권오룡 주연테크 사외이사가 이 총리와 친분이 있다는 소식에 이 총리 관련주로 묶였다. SDN은 이 총리와 광주제일고 동문이 회사 임원으로 재직하고 있다는 이유로 관련주가 됐다.


전일 이 총리 관련주는 이 총리가 서울 종로구의 한 아파트를 전세로 얻은 사실이 보도되면서 급상승했다. 이 총리의 종로 출마선언이 거의 확정적이라는 분석이 나왔기 때문이다. 이 총리는 2년8개월이라는 역대 최장수 재임 기록을 세운 뒤 총선에 출마하기 위해 당에 정식 복귀할 것으로 알려졌다. 올 초 안철수 바른미래당 전 의원이 정계 복귀를 선언하면서 안철수 관련주도 급등한 바 있다.


정치 테마주들의 주가는 3개월 전과 비교하면 최고 2배 이상까지 오른 상황이다. 주연테크는 지난해 10월14일 386원이었던 주가가 전일 1000원으로 159.07% 상승했다. 같은 기간 SDN도 1660원에서 3060원으로 84.34% 올랐다. 안철수 관련주로 꼽히는 안랩과 써니전자도 각각 6만2000원과 3670원에서 7만7400원, 5920원으로 상승했다. 안랩 은 안 전 의원이 창업한 회사고, 써니전자 는 회사 임원이 안랩 출신이라는 이유로 안철수 테마주에 포함됐다.

다만 이와 달리 급등락을 반복하는 테마주들도 많아 투자자들이 피해를 입을 가능성이 높다. 이에 정지원 한국거래소 이사장은 올해 초 열린 '2020년 증권·파생상품시장 개장식'에서 "총선을 앞둔 정치 테마주와 불법 공매도 등을 집중 감시해 불건전 행위에 따른 투자자 피해를 최소화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금보령 기자 gol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