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내년 초 실손보험료 인상될듯...보험업계 15~20% 인상 예고

최종수정 2019.12.15 13:09 기사입력 2019.12.15 13:09

댓글쓰기

내년 초 실손보험료 인상될듯...보험업계 15~20% 인상 예고


[아시아경제 박지환 기자] 보험업계가 내년 1월 실손보험료를 15~20% 인상하기 위한 조치에 착수했다.


15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최근 삼성화재, 현대해상, KB손보, DB손보, 메리츠화재 등 손보사들은 내년 1월 실손보험이 갱신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보험료 인상 예고문을 고지했다. 통상 보험사들은 보험료 인상 15일 전까지 고객들에게 인상 예정 사실을 고지한다.


보험사들이 추진하고 있는 실손보험 인상률은 15~20% 내외다. 다만 상당수 보험사들은 이번 고지에 '보험료 인상률이 변동될 수 있다'는 문구를 넣은 것으로 전해졌다. 내년부터 적용될 실제 인상률이 고지했던 수준보다 낮아질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다.


이는 금융당국의 변수를 고려한 조치다. 금융당국은 현재 20%안팎의 인상률은 과하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보험료 인상보다 보험사들의 자구 노력을 우선시 하는 것이 맞다는 것이다. 이에 따라 실손보험 최종 인상률은 한 자릿수에 머물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점쳐진다.


보험업계 관계자는 "보험사마다 사정이 다른 만큼 실손보험 인상률 편차도 클 것"이라면서 "업계가 요구하는 두자릿수 인상률 보다는 최종 10% 미만의 인상 결론이 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박지환 기자 pj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