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여왕 SNS 관리하실 분" 英왕실, 디지털 업무 담당 구인광고

최종수정 2019.12.15 07:51 기사입력 2019.12.15 07:51

댓글쓰기

[이미지출처=EPA연합뉴스]

[이미지출처=EPA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영국 왕실이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트위터와 인스타그램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관리할 전문가를 찾고 있다고 14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 등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영국 버킹엄궁은 "대중의 시선과 세계 무대에서 여왕의 존재를 유지하는 새로운 방법을 찾는 데 도움을 줄 '디지털 업무 책임자'를 찾는다"는 내용의 구인 광고를 냈다. 이 책임자는 디지털 미디어 전문가들로 구성된 작은 팀을 이끌면서 여왕 등 왕가의 SNS 계정을 관리·감독하고, 디지털 전략을 개발하는 역할을 한다.


영국 왕실의 SNS 계정 가운데 인스타그램 팔로워는 690만명, 트위터 팔로워는 410만명으로 집계된다. 페이스북 페이지의 '좋아요'는 500만건에 달한다. 엘리자베스 2세는 2014년부터 트위터를 시작했다.


이와 함께 국빈 방문, 시상식, 왕가의 약혼식 등의 다양한 행사를 담당하는 디지털 업무 책임자도 구인 대상이다. 버킹엄궁은 광고에서 "우리 업무에 대한 반응은 항상 세간의 이목을 끈다"면서 "당신의 일을 전 세계에 공유하는 것이 가장 큰 보상"이라고 밝혔다.


채용이 될 경우 이들은 경력에 따라 4만5000∼5만파운드(약 7000만~7800만원)의 연봉을 받고,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주 5일간 일하게 된다. 이 외에도 매일 공짜 점심과 연 33일의 휴가가 주어진다고 외신들은 전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