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현실로…콘텍트렌즈 무선충전 기술 개발

최종수정 2019.12.08 04:00 기사입력 2019.12.08 04:00

댓글쓰기

국내연구진, 초정밀 인쇄로 콘택트렌즈에 무선충전회로 그려

무선 충전 되는 스마트 콘택트렌즈

무선 충전 되는 스마트 콘택트렌즈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처럼, 눈에 착용해 증강현실(AR)을 구현하는 스마트 콘택트렌즈에 전력을 무선으로 공급할 수 있는 무선충전 전원 제작기술이 개발됐다.


한국연구재단(이사장 노정혜)은 박장웅 연세대 교수, 이상영 울산과학기술원(UNIST) 교수, 배병수 한국과학기술원(KAIST) 교수 공동 연구팀이 무선충전용 전자 회로와 급속 충·방전이 가능한 전원을 소프트콘택트 렌즈 내에 제작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연구의 성과는 국제학술지 '사이언스 어드밴시즈'에 이날 게재됐다.


눈에 착용하는 소프트 콘택트렌즈에 전자장치를 결합한 플랫폼인 스마트 콘택트렌즈는 눈물 속의 바이오마커를 모니터링하거나 증강현실을 구현하는 등 다양하게 활용될 수 있어 주목 받고 있다. 다만 웨어러블 기기인 만큼 지속적인 사용을 위해 전력공급을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지만 주로 유선충전 또는 무선전원을 전달하는 방식으로 접근, 시간적·공간적 제약이 불가피했다.


이에 연구팀은 실제 널리 쓰이는 소프트 콘택트렌즈 물질을 기판으로 렌즈 크기에 맞게 무선충전에 필요한 전자소자들을 초정밀 인쇄공정을 통해 그려 넣었다. 시야를 가리지 않으면서 착용자의 활동을 방해하지 않는 무선전원의 가능성을 보여준 것이다. 특히 착용감을 위해 유연하면서 투명한 구조로 설계했다. 정류회로, LED, 슈퍼커패시터 등을 집적시키면서도 렌즈의 구부러짐에 의해 소자가 부서지는 것을 막을 수 있는 구조를 고안한 것이다.


무선충전 회로는 콘택트렌즈 상에 제작될 정도로 초소형이지만 LED 디스플레이를 구동시켜 빛을 밝히기에 충분했다. 또 충전용 단자부가 노출되지 않도록 해 착용시 감전의 위험을 없앴다고 연구진은 설명했다. 나아가 연구진은 실제 사람이 착용한 상태에서 무선충전이 되고 스마트 콘택트렌즈 내 LED 디스플레이를 작동할 수 있도록 전력을 공급하는 것을 확인했다. 렌즈 작동과정에서 열이 발생하지 않았으며, 렌즈 모양이 달라지거나 눈물이 닿았을 때, 보관액에 담겨있을 때도 기능이 유지됐다.

이번 연구 성과는 신축성 있는 실제 소프트 콘택트렌즈 소재에 무선충전 전원을 초소형으로 구현할 수 있는 인쇄 기술을 개발한 것으로 다양한 웨어러블 기기의 무선전원 공급에 실마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박장웅 교수는 "무선충전 전원장치를 신축성 있게 설계해 소프트 콘택트렌즈에 탑재하는 기술은 난이도가 매우 높은데 공동연구팀은 4년 이상의 지속적인 연구를 통해 순수 국내기술만으로 이를 구현했다"며 "구글 글래스와 유사한 기능들을 안경 없이 스마트 콘택트렌즈를 착용해 구현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