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노원구, 취약가구 겨울 이불 수거부터 세탁, 배달 원스톱 서비스

최종수정 2019.12.04 08:22 기사입력 2019.12.04 08:22

댓글쓰기

지역 세탁업체와 손잡고 ‘찾아가는 세탁·배송 서비스’ 전 동 추진...저소득 65세 이상 어르신, 장애인 590가구에 서비스 지원

노원구, 취약가구 겨울 이불 수거부터 세탁, 배달 원스톱 서비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겨울철 침구 세탁에 어려움을 겪는 돌봄 취약 가구를 위해 '찾아가는 세탁·배송 서비스'를 시행한다.


지원대상은 거동이 불편한 저소득 65세 이상 어르신과 장애인 가구로 19개 동별 20~40가구씩 총 590가구다.


지원내용은 거주지와 가까운 세탁소에서 이불과 동절기 의류 등을 방문 수거해 세탁한 후 집으로 다시 배달해 주는 것으로, 가구당 5만원(겨울 이불 4채, 동절기 의류 7벌 기준) 한도로 서비스를 제공한다.


구는 이를 위해 지난달 15일 ‘찾아가는 세탁·배송 서비스’를 함께할 12개 세탁업체와 협약을 체결했다.


참여업체는 2018년 공중위생서비스 수준평가 녹색등급 이상을 받은 지역 내 우수 세탁소로 세탁물 수거와 배달이 가능한 업체이다.

세탁만 가능한 업체의 경우는 장애인일자리지원센터 등이 배송을 맡는다.


구는 이 사업을 통해 저소득 가구의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은 물론 지역 내 세탁업체, 배송업체와 사업 추진을 통한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계획이다.


아울러 사업에 동참한 동네 세탁소와 향후 ‘나눔 가게’ 협약을 체결, 지역 복지망을 구축해 지속적으로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돕고, 건강한 지역사회를 만들어가는 나눔 공동체를 만들어나갈 방침이다.


오승록 구청장은 “사업에 참여한 세탁업소 대표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민·관 복지 네트워크를 구축해 생활 밀착형 복지서비스를 다양하게 발굴·제공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복지정책과(☎2116-3673)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