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늘 한일외교장관 회담 열려…지소미아 관련 설명 계획

최종수정 2019.11.23 08:48 기사입력 2019.11.23 08:48

댓글쓰기

한일 정상회담 개최 협의 이뤄질 가능성 있어…강 장관, 미 국무부 부장관과도 만날 예정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일본 나고야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외교장관회의 참석을 위해 22일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를 나서고 있다./강진형 기자aymsdream@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일본 나고야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외교장관회의 참석을 위해 22일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를 나서고 있다./강진형 기자aymsdream@



[아시아경제 금보령 기자] 23일 일본 나고야에서 한일외교장관 회담이 열린다.


외교부에 따르면 이날 강경화 외교장관은 모테기 도시미쓰(茂木敏充) 일본 외무상관과 회담할 예정이다. 강 장관은 주요 20개국(G20) 외교장관회의 참석을 위해 전일 나고야를 방문했다.


강 장관은 G20 외교장관회를 계기로 일본 및 미국 측을 만나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거쳐 나온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관련 한국 정부 입장을 설명할 계획이다.


이번 한일외교장관 회담에서는 우리 정부의 GSOMIA 조건부 연기 결정과 일본의 수출규제 해소 방안이 논의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 한일 갈등을 풀기 위한 정상회담 개최 협의도 이뤄질 가능성이 있는 상황이다.

강 장관은 이날 오후 G20 외교장관회의가 끝난 후 존 설리번 미 국무부 부장관과도 만날 예정이다.




금보령 기자 gol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