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늘 소설(小雪)…절기상 첫눈 내리는 날

최종수정 2019.11.22 08:01 기사입력 2019.11.22 08:01

댓글쓰기

사진=아시아경제DB

사진=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허미담 인턴기자] 22일인 오늘은 첫눈이 내린다는 '소설'(小雪)이다.


소설은 작은 눈이라는 뜻으로 첫눈이 내린다는 의미를 갖고 있다. 다만 아직 한겨울에 든 것이 아니며 따뜻한 햇볕이 비치기 때문에 소춘(小雪)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소설은 24절기 상으로는 본격적인 겨울이 시작된다는 입동(立冬) 다음으로 찾아오는 스무 번째 절기로 큰 눈이 내린다는 대설(大雪)의 약 15일 전이다.


소설은 보통 음력으로는 10월 하순, 양력으로 따지면 매년 11월22일이나 23일 무렵으로 우리나라는 소설 이후를 본격적인 겨울로 여기고 있다.


한편 하순에 드는 소설과 관련해 '초순의 홑바지가 하순의 솜바지로 바뀐다'라는 속담이 있다. 대개 소설 즈음에는 바람이 심하게 불고 날씨도 추워지기에 보통 소설 전에 김장 등 월동 준비를 미리 마친다.




허미담 인턴기자 damd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