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AIST, 구글 기술 활용한 'AI 교육과정' 공동개발

최종수정 2019.11.21 09:35 기사입력 2019.11.21 09:35

댓글쓰기

구글(Google)과 공동으로 인공지능(AI) 교육과정 개발에 참여할 KAIST 전기 및 전자공학부 서창호 교수(좌)와 기계공학과 윤용진 교수(우). KAIST 제공

구글(Google)과 공동으로 인공지능(AI) 교육과정 개발에 참여할 KAIST 전기 및 전자공학부 서창호 교수(좌)와 기계공학과 윤용진 교수(우). KAIST 제공



[아시아경제(대전) 정일웅 기자] KAIST가 구글(Google)과 공동으로 인공지능(AI) 교육과정 개발에 착수한다.


21일 KAIST에 따르면 AI 교육과정의 공동개발은 지난 7월 KAIST와 구글이 AI 우수 인재양성을 위해 체결한 협약의 일환으로 진행되며 KAIST 전기 및 전자공학부 서창호 교수와 기계공학과 윤용진 교수가 참여한다.


서 교수와 윤 교수는 구글이 가진 ▲텐서플로(TensorFlow) ▲구글 클라우드(Google Cloud) ▲안드로이드(Android) 등 기술을 활용해 교육과정을 개발할 예정이며 과목당 7500달러가 지원된다.


이에 앞서 KAIST는 지난 8월 전체 교원을 대상으로 이번 AI 교육과정 개발에 참여할 연구진을 공개 모집했다. 공모에서 서 교수는 ‘정보 이론과 컨벡스 최적화를 위한 텐서플로’, 윤 교수는 ‘AI 융합 응용 PBL(project based learning)로 각각 최종 선정됐다.


서 교수는 교육과정 개발에서 최근 각광받는 AI·머신러닝·딥러닝과 순수과학·공학 분야에 근간을 둔 `정보이론과 컨벡스' 분야 접근에 방점을 둘 것으로 보인다. 그간 축적해 온 관련 이론을 구글의 텐서플로(딥 러닝·머신러닝 등에 활용하기 위해 개발된 오픈소스 소프트웨어)를 활용해 AI 분야와 연계해 이론과 응용기술을 고루 갖춘 AI 인재를 양성한다는 취지에서다.

또 윤 교수가 개발하게 될 ‘AI 융합응용 PBL’ 교육과정은 KAIST 학생 및 교직원을 포함한 AI 초보자를 대상으로 설계된 것이 특징이며 AI를 활용해 문제를 발굴 및 정의하고 이를 바탕으로 제품설계-제작-검증까지 이르는 디자인 씽킹(Design Thinking)으로 AI를 응용한 제품개발 과정을 체험하는 형태로 구성된다.


한편 KAIST는 현재 구글과의 파트너십으로 연구를 수행 중인 교수진을 지원하는 내용의 `AI 집중연구 어워즈(AI Focused Research Awards)'도 함께 진행한다.


일례로 황성주 AI대학원 교수와 황의종 전기및전자공학부 교수는 지난해 10월부터 1년간 각각 5만 달러의 지원을 받아 구글 연구원 및 엔지니어들과 팀을 이뤄 연구를 수행했고 현재는 프로젝트를 연장해 내년까지 AI 관련 심층연구를 진행키로 했다.




대전=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