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순천에 뿌리기술지원센터 개소…원스톱 지원체계 확보

최종수정 2019.11.19 14:37 기사입력 2019.11.19 14:3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DB

아시아경제 DB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장봉현 기자] 전남도는 제조업 근간인 뿌리산업 육성과 관련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순천뿌리기술지원센터를 19일 개소했다고 밝혔다.


순천 해룡산단에 자리한 뿌리기술지원센터는 국비 99억7000여만원을 포함해 총사업비 192억원을 들여 연구동과 공장동을 갖춘다.


표면처리·소성가공 등을 위한 28종의 장비를 구축, 전남지역 뿌리산업 육성에 기여할 전망이다.


뿌리산업은 주조, 금형, 소성가공, 용접, 표면처리, 열처리 등 제조 공정기술에 필수적인 6개 분야로 이뤄졌다. 이는 자동차·조선·정보기술(IT) 등 최종 제품의 성능 및 경쟁력을 좌우하는 핵심 요소이자, 신제품 개발과 신산업 육성의 기반 기술이다.


순천뿌리기술지원센터는 국가뿌리산업진흥센터로 지정받은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이 직접 운영한다. 연구원은 1989년 10월 설립한 정부 출연 전문 연구기관이다. 생산기술개발, 실용화 지원, 기술·인력·인프라 활용 기술 지원을 하고 있다.

이호재 전남뿌리기업협동조합 이사장은 “전남은 뿌리산업 기반이 취약하고 전문 지원센터가 없어 기업 운영에 애로사항이 많았는데, 이제 새 기술 개발과 신규 사업 확장에 더 도전적으로 나설 수 있는 여건이 조성돼 다행”이라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장봉현 기자 argus1945@gmail.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