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네이버-소프트뱅크, 라인·야후재팬 경영 통합 합의(상보)

최종수정 2019.11.18 15:03 기사입력 2019.11.18 08:37

댓글쓰기

라인-Z홀딩스, 자본제휴에 관한 기본합의서 체결 예정

네이버-소프트뱅크, 라인·야후재팬 경영 통합 합의(상보)


[아시아경제 이진규 기자] 네이버와 일본 소프트뱅크가 라인·야후재팬 간의 경영 통합에 합의했다.


네이버는 18일 소프트뱅크와 함께 라인과 야후재팬 운영사 Z홀딩스 간의 경영 통합에 관한 통합기본합의서를 체결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경영통합의 일환으로 라인 주식 전부를 취득하기 위한 공개매수에 나설 예정이다. 공개매수에서 라인 주식 전부를 취득하지 못하는 경우 주식병합을 이용해 라인을 네이버와 소프트뱅크가 보유하는 회사로 만든 후 상장 폐지한다.


이후 조직 개편에 따라 소프트뱅크가 보유한 Z홀딩스 주식 전부를 라인으로 이관하기 위한 작업이 진행된다. 네이버와 소프트뱅크가 50대50의 비율로 라인 의결권을 보유하고 라인을 합작회사로 만들기 위해 네이버와 소프트뱅크 사이에 라인 지분을 조정할 방침이다. 이후 라인은 소프트뱅크의 연결자회사가 될 예정이다. 라인운영회사에 라인 전체 사업을 승계시키는 흡수 분할을 진행한 후 Z홀딩스를 모회사로, 라인운영회사를 자회사로 배치한다.


라인운영회사 주식 1주당 Z홀딩스 주식 11.75주의 비율로 Z홀딩스 주식이 교부된다. 네이버 관계자는 "이번 거래는 각국의 경쟁법, 외환법, 기타 법령상 필요한 신고·인허가 등의 취득이 완료되고, 최종적인 본계약에서 정하는 조건을 충족할 것을 전제로 이뤄지며, 거래의 구체적인 순서와 방법은 당사자간 협의에 따라 향후 변경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거래가 예정대로 완료될 경우 라인은 네이버와 소프트뱅크가 50대50 지분을 가진 합작회사가 되며, 이 합작회사는 Z홀딩스를 지배하는 주주가 된다. Z홀딩스는 통합지주회사로서 산하에 라인운영회사와 야후재팬 등을 두게 된다. 네이버와 소프트뱅크는 오는 12월 중 이번 기본합의서들에서 정한 사항을 구체화한 내용으로 본계약을 체결하고, 본건 거래 구조에 따른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진규 기자 jkm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