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준표 “유시민, 내년 총선 ‘탄핵세력 마지막 청산작업’ 단정”

최종수정 2019.11.17 06:00 기사입력 2019.11.17 06:00

댓글쓰기

“민주당 총선 전략 짜는데…우리는 아직도 허우적”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16일 “어제 오후 KBS에서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과 ‘정치합시다’라는 제목으로 토크쇼를 녹화했다”며 “유 이사장은 내년 총선은 탄핵 당한 세력들 마지막 청산 작업을 하는 총선이 될 것이라고 단정했다”고 밝혔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그게 맞는지 여부를 떠나 더불어민주당은 현재 치밀한 전략으로 당 쇄신도 하고 총선 전략도 짜고 있는데, 우리는 아직도 탄핵의 늪에서 허우적거리고 있으니 참으로 걱정스럽다”며 이같이 말했다.


홍 전 대표는 “총선을 지면 당권도 허공으로 날아가 버리는데 자기 개인이 국회의원 재당선돼본들 무슨 의미가 있느냐”며 “모두가 하나 돼 쇄신에 동참하고 모두가 하나 돼 총선 전략을 수립하라”고 강조했다.


홍 전 대표는 “내년 총선이야 말로 체제 선택 전쟁”이라며 “비상한 시국”이라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