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풀무원푸드머스, GAP 농산물 유통 활성화 공로로 ‘GAP 우수사례 은상' 수상

최종수정 2019.10.20 09:22 기사입력 2019.10.20 09:22

댓글쓰기

풀무원푸드머스, GAP 농산물 유통 활성화 공로로 ‘GAP 우수사례 은상' 수상


[아시아경제 최신혜 기자] 풀무원 계열 식자재 유통기업 풀무원푸드머스가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와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이하 농관원)이 주최한 ‘2019 제5회 농산물우수관리 인증(GAP)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유통부문 은상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GAP 우수사례 경진대회’는 농식품부와 농관원 주최로 GAP 인증 제도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을 높이고, GAP 인증 확산을 위해 2015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는 대회이다. 올해부터는 생산 농가의 우수 사례뿐만 아니라 GAP농산물의 유통 활성화에 기여한 유통업체도 선정·시상하기로 했다.


GAP(Good Agricultural Practices)은 농산물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농업환경을 지키기 위해 농산물의 생산, 수확 후 관리 및 유통 전 과정에서 농산물에 잔류할 수 있는 위해요소를 사전에 관리하는 인증제도이다.


2009년 식자재 유통업계 최초로 GAP 농산물을 취급한 풀무원푸드머스는 고객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GAP 농산물을 제공하고 인지도를 높이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적극 펼쳐왔다. 그 결과 2018년 한 해 동안 GAP 농산물로만 매출액 113억을 달성하는 성과를 거뒀다.


풀무원푸드머스는 안전한 GAP 농산물을 원활하게 공급하기 위해 식자재 유통기업 최초로 GAP센터를 2017년 설립했다. 경기도 용인시 원삼면 풀무원푸드머스 양지물류센터 내에 GAP센터를 340평 규모로 구축했다. 풀무원푸드머스와 계약을 맺은 전국 GAP 농가에서 공급받는 농산물을 모두 이곳으로 모아 상품화 과정을 거쳐 고객에게 전달한다. GAP센터는 농식품부로부터 농산물우수관리시설로 지정 받은 곳이며 센터 내 2개의 GAP 시설을 인증받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 GAP 농산물 소비촉진 캠페인 활동도 전개했다.


박성후 풀무원푸드머스 본부장은 “풀무원푸드머스는 고객들에게 보다 안전한 먹거리를 공급하는 것은 물론 GAP 농산물 취급 확대와 소비자 인지도 향상을 위해 꾸준히 노력해왔다” 며 “이번 수상을 계기로 앞으로도 GAP 농산물 유통을 확대, 강화하고 더 많은 고객들에게 GAP 농산물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최신혜 기자 ss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