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국 전 장관,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로 복직

최종수정 2019.10.15 15:00 기사입력 2019.10.15 15:00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로 돌아왔다. 장관에 임명되면서 휴직한지 36일만의 복직이다.


서울대 측은 15일 "조 전 장관이 어제(14일) 오후 법학전문대학원에 복직 신청을 해 대학본부 교무처가 결재했다"며 "부총장 전결을 거쳐 오늘부로 서울대 교수직에 복직 처리됐다"고 밝혔다.


서울대가 준용하는 교육공무원법에 따르면, 교수가 공무원으로 임용될 경우 재임 기간 동안 휴직할 수 있고 임용 기간이 끝나면 복직이 가능하다.


공무원 임용으로 인한 휴직 기간은 '임기 내'이기 때문에 임기가 끝나면 휴직 사유도 자동으로 끝나며, 복직 신청이 이뤄지면 임기가 종료된 바로 다음 날짜로 복직이 된다는 게 서울대의 설명이다.


앞서 조 전 장관은 2017년 5월 문재인 정부 출범과 함께 청와대 민정수석으로 발탁돼 2년2개월 동안 휴직했다. 올해 7월 민정수석에서 물러나 8월1일자로 서울대에 복직했지만 지난달 9일 법무부 장관에 임명되면서 다시 40일만에 휴직원을 냈다.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