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추석 연휴 음주운전 교통사고 "평소보다 30%↑"

최종수정 2019.09.12 08:56 기사입력 2019.09.12 08:56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추석 연휴 기간 음주운전과 무면허운전으로 인한 사고 피해자가 크게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손해보험협회에 따르면 최근 3년간(2016~2018년) 추석 연휴 기간의 교통사고 특성을 분석한 결과, 추석 연휴기간 음주운전으로 인한 사고피해자는 평상시 대비 30.9% 늘어난 80명에 달했다.


무면허운전으로 인한 피해자는 17명으로 평소 보다 62.3%나 많았다. 중앙선침범도 평상시 대비 5.6% 증가했다.


손보협회는 "연휴 기간에는 안전운전 준수의식이 해이해져 음주운전이나 무면허 운전으로 인한 사고가 증가한다"며 "목적지에 빨리 도착하기 위해 중앙선침범이 증가하는 등 자칫 대형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아 자발적으로 교통법규를 준수하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추석에 많이 발생하는 사고 유형은 추돌사고였다.

추석기간 중에는 추돌사고는 연평균 약 1만2000건이 발생해 전체 사고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25.1%에 달했다. 연간 비중 23.1% 보다 높았다.


후진사고의 비중도 평상시(11.6%)보다 소폭 증가한 12.6%에 달했다.


이에 손보협회는 대부분 추돌사고는 장시간 운전에 따른 졸음운전 등 전방 주시자세가 해이해짐에 따라 발생하기 때문에 고속도로에서의 대형사고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졸음운전 등에 각별히 주의할 필요가 있다고 당부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