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물에 발담그고 즐기는 ‘한여름밤의 음악축제’

최종수정 2019.07.23 23:40 기사입력 2019.07.23 23:40

댓글쓰기

광진구 군자동축제추진위원회-세종대 함께 개최한 상생의 축제 ...재능기부와 주민참여로 이루어진 음악 축제 개최

물에 발담그고 즐기는 ‘한여름밤의 음악축제’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광진구(구청장 김선갑)가 무더운 여름밤에 물에 발을 담그고 시원한 음료를 마시면서 편하게 즐길 수 있는 음악축제를 선보였다.


구는 23일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세종대 대양AI센터 거울 연못에서 ‘군자동과 세종대가 함께하는 한여름 밤의 음악축제’를 개최했다.


이번 음악축제는 군자동축제추진위원회가 주관, 세종대, 군자동 주민자치위원회가 후원한 행사로 지역 주민과 해당 지역에 위치한 대학교가 함께 기획하고 협력, 처음으로 마련한 상생의 축제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특히 이번 축제는 기존 음악축제와는 달리 연못 위에 의자를 설치해 주민들이 편하게 슬리퍼를 신고 물에 발을 담그며 즐길 수 있어 눈길을 끌었다.


이 날 음악축제에 참여한 황채원(군자동)씨는 “너무 획기적인 축제라고 생각하고 이런 축제 처음봐서 너무 좋았어요”라며 “더운 날씨에 물에 발을 담그며 축제를 즐기니 바캉스를 온 듯한 기분이 든다”고 전했다.

이번 공연은 지역 참여형 축제로 주민들이 자신의 끼를 선보이는 시간을 가졌다. 또 전국노래자랑에 출연한 세 팀과 세종대 동아리팀, 군자동주민센터 자치회관 동아리 팀 등이 재능기부를 해 축제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풍성한 볼거리와 더불어 간단한 먹거리 장터를 운영, 시원한 음료도 무료로 제공해 즐거움을 더했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저는 좋아하는 사람들과 계곡에서 발 담그고 이야기를 나누는 것이 가장 행복한 순간이라고 생각하는데 오늘 제가 좋아하는 주민 여러분과 함께 물에 발 담그고 좋은 공연을 관람할 수 있어 너무 행복하다”며 “이 축제는 세종대와 군자동 주민들이 지역적 가치를 더 높일 수 있는 방향을 같이 고민하고 소통하여 마련됐기에 더욱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물에 발담그고 즐기는 ‘한여름밤의 음악축제’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