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날씨] 1년중 가장 덥다는 '대서'…내일 낮 최고 기온 34도 찜통더위

최종수정 2019.07.22 20:18 기사입력 2019.07.22 20:18

댓글쓰기

중복(中伏) 더위가 기승을 부린 22일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한 시민이 그늘 쉼터를 지나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중복(中伏) 더위가 기승을 부린 22일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한 시민이 그늘 쉼터를 지나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절기상 1년 중 가장 덥다는 대서(大暑)인 23일 전국에 '찜통더위'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보인다. 폭염 특보가 발효된 중부 지방과 남부 내륙은 낮 기온이 33도 이상까지 오르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 기온은 22~27도, 낮 최고 기온은 28~34도로 예보됐다. 밤에는 전국 대부분 지역에 열대야 현상이 나타나겠다.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내륙을 중심으로 오후에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을 전망이다. 예상 강수량은 경기 남부·강원 영서 남부·충청 내륙·남부 내륙 5~40㎜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서해안과 남해안·일부 내륙에는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고 서해안과 남해안에는 이슬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남해 앞바다에서 0.5~1.0m, 동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남해 0.5~1.5m, 동해 1.0~2.0m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