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銀, 태풍 다나스 피해 1000억 금융지원

최종수정 2019.07.22 11:41 기사입력 2019.07.22 11:41

댓글쓰기

신한銀, 태풍 다나스 피해 1000억 금융지원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신한은행은 제5호 태풍 '다나스'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과 개인 고객을 대상으로 총 1000억원 규모의 긴급 금융지원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태풍으로 인해 피해를 입고 일시적으로 자금운용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업체당 3억원 이내 총 800억원의 신규 대출을 지원한다. 올해 말까지 대출금 분할상환 기일이 도래하는 기업에 대해서는 분할상환금도 유예할 예정이며 신규 및 연기 여신에 대해서 최고 1%까지 금리도 감면한다.


태풍 피해를 입은 개인 고객에 대해서는 개인당 3000만원 이내 총 200억원의 신규대출을 지원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태풍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과 개인 고객을 위해 신속하게 금융지원을 결정했다"며 "고객들이 필요한 자금을 확보하고 피해를 복구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