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트럼프 "시진핑과 관계, 예전만 못해"

최종수정 2019.07.16 21:42 기사입력 2019.07.16 21: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과의 관계가 예전만 못하다고 밝혔다.


미국 현지언론에 따르면 15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은 백악관에서 열린 미국산 제품 전시회 행사에 참석, "나는 한때 그(시진핑)가 좋은 친구라고 말하곤 했다"면서 "아마도 이제는 그렇게 가깝지 않다"라고 말했다.


그는 미중 무역을 언급하면서 "우리는 연간 5000억 달러(약 590조원) 혹은 그 이상을 (중국에) 잃었다. 3000억 달러 규모로 추산되는 지식재산권 침해까지 포함하면 전체 손실액은 8000억 달러(약 940조원)에 이른다"고 지적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그래서 본질적으로 우리가 중국을 재건한 것"이라며 "난 중국을 비난하지 않는다. 그런 웃긴 상황이 벌어지도록 허락한 우리 과거 대통령들과 지도자들을 비난한다"고 전임 행정부를 겨냥했다.


그는 "나는 우리나라를 위할 수밖에 없다"며 "그는 중국을 위하고, 나는 미국을 위한다"고 강조했다. 조만간 재개될 양국 무역협상에서 미국의 국익이 관철되도록 노력하겠다는 뜻을 분명히 밝힌 것으로 보인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