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기업은행, 역대 최대 규모 승진 인사..김윤기·김재홍 부행장 선임

최종수정 2019.07.16 16:50 기사입력 2019.07.16 16:50

댓글쓰기

기업은행, 역대 최대 규모 승진 인사..김윤기·김재홍 부행장 선임


[아시아경제 박지환 기자] IBK기업은행은 부행장 2명과 지역본부장급 9명을 승진 발령하는 총 2148명을 대상으로한 2019년 하반기 정기인사를 단행했다고 16일 밝혔다.


신임 부행장에는 김윤기 검사부장이 준법감시인에 선임됐고, 김재홍 인천동부지역본부장은 기업고객그룹장에 이름을 올렸다.


김윤기 신임 부행장은 디지털과 카드, 사회공헌, 감사 등의 분야를 거치며 기업은행의 위상을 공고히 한 점을 인정받았다. 김재홍 신임 부행장은 풍부한 여신심사 경험을 갖춘 영업통으로 중소기업 금융의 격전지인 화성, 시화공단 등에서 탁월한 경영성과를 낸 공을 인정 받았다.


또 현장에서 중기금융의 '초격차' 전략을 실현한 지점장 5명과 경영전략·정도경영·차세대 시스템 구축·경제연구 등에서 공헌한 본부 부서장 4명이 승진했다.


미래 변화 대비 차원에서 40대 젊은 지점장과 역량있는 여성 관리자를 다수 등용하고 조직의 허리인 책임자급 승진 인원을 늘렸다고 기업은행 측은 설명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팀장 승진자 중 여성 비율이 53%로 창립 이래 최대 수준"이라며 "일과 가정 양립 문화 조성을 위한 꾸준한 노력으로 여성 관리자 후보군이 충분히 조성된 결과"라고 말했다.


기업은행은 영업조직 효율화와 미래성장 동력 강화에 초점을 맞춘 조직개편도 했다. 조직 효율화 차원의 점포 통폐합으로 발생한 인력을 공단형, 성장형 점포에 집중 배치했다. 비이자 수익·글로벌·디지털 유관부서와 'IBK BOX(중소기업 경영지원 디지털 플랫폼)' 등 전략사업 부문에 인력을 증원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성과가 있는 곳에 보상이 있다는 원칙을 재확인한 인사"라며 "효율성과 성장성에 초점을 둔 인력 재배치로 '100년 은행, IBK'로의 도약을 위한 디딤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지환 기자 pj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