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 19개 농축협, 전국 최초 택배사업 100% 참여

최종수정 2019.06.27 21:03 기사입력 2019.06.27 21:0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관주 기자] 농업인의 택배이용 편익 증진과 택배를 통한 농축산물 온라인판매 지원을 위해 농협에서 '범농협 택배사업 참여 확대운동'을 진행 중인 가운데 서울 내 단위 농축협이 모두 참여하기로 해 관심을 모은다.


농협중앙회 서울지역본부(본부장 김형신)는 서울 19개 농축협 모두 택배사업에 참여한다고 27일 밝혔다.


농협택배는 기존 전화(1644-6702)로만 이용할 수 있었던 방문택배서비스를 NH콕뱅크 모바일 앱에서도 예약할 수 있도록 고객 편의를 확대했다. 또 접수 및 배송내역 조회기능 제공과 조합원에게는 10% 할인 혜택을 주고 있다.


김형신 본부장은 "농협택배는 '동심동덕(同心同德)'의 정신으로 적극적인 사업 참여와 집중을 통해 도시와 농촌이 상생하는 좋은 사업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관주 기자 leekj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