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이돌룸’ 레드벨벳 “신곡 짐살라빔, 너무 실험적이라서 타이틀곡 될 줄 몰랐다”

최종수정 2019.06.25 00:47 기사입력 2019.06.25 00:47

댓글쓰기

사진=JTBC '아이돌룸' 방송 캡처

사진=JTBC '아이돌룸'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최석환 인턴기자] 그룹 레드벨벳이 신곡 ‘짐살라빔’의 탄생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한다.


25일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아이돌룸’에는 ‘짐살라빔’으로 컴백한 레드벨벳이 출연한다.


아이린은 이날 방송에서 “짐살라빔은 유럽식 주문으로, 마음 속 깊이 간직해 둔 꿈을 펼쳐보자는 내용의 곡”이라고 말했다.


조이는 “우리 노래는 ‘외계’의 느낌의 곡이다. 처음에는 너무 실험적이라고 생각해서 타이틀곡이 될 줄 몰랐다. 굉장히 재미있게 녹음했던 곡”라고 밝혔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자고 일어나면 짐살라빔이 계속 귀에 감긴다. 중독인 듯”, “벌써부터 재밌다”, “본방사수 해야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아이돌룸'은 25일 오후 6시30분에 방송된다.




최석환 인턴기자 ccccsh012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