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신영 '비키니 사진' 大화제…"그때는 55kg 지금은 48kg"

최종수정 2019.06.25 08:55 기사입력 2019.06.25 00:21

댓글쓰기

JTBC '판벌려 - 이번 판은 한복판' 방송 캡처

JTBC '판벌려 - 이번 판은 한복판'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최석환 인턴기자] 개그우먼 김신영이 비키니 사진에 대해 언급했다.


24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게스트로 유재환이 출연했다.


유재환은 이날 방송에서 김신영에게 "기사가 어마어마하게 났다. 김신영 비키니가 대화제였다"고 말했다.


그러자 김신영은 "웹예능 '판벌려 시즌2' 때문이다. 내가 골반이 그렇게 작은지 처음 알았다"며 "아쉬운 건 그때는 55kg였고, 지금은 48kg다. 지금은 골반이 조금 더 작아졌다"고 말했다.


이어 "크게 달라진 건 없다. 애니메이션 인크레더블 몸매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신영은 2003년 SBS 개그콘테스트 '단무지 브라더스'를 통해 데뷔했다. 그는 백상예술대상 방송부문 예능상, SBS 방송연예대상 코미디인기상, MBC 방송연예대상 쇼 버라이어티 부문 여자 우수상 등을 수상했다.




최석환 인턴기자 ccccsh012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