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두산인프라코어, 새 슬로건 발표…'Powered by Innovation'

최종수정 2019.06.18 09:17 기사입력 2019.06.18 08:00

댓글쓰기

그룹 아닌 전사 차원 슬로건 발표는 처음
디지털 혁신으로 첨단기업으로 도약

두산인프라코어, 새 슬로건 발표…'Powered by Innovation'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 두산인프라코어 가 회사 슬로건 'Powered by Innovation'을 새롭게 발표한다. 두산그룹 차원이 아닌 두산인프라코어 자체 슬로건을 공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4차 산업혁명 시대, 디지털 혁신으로 첨단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구상이다.


18일 두산인프라코어에 따르면 회사는 올해 슬로건을 'Powered by Innovation'으로 정하고 새롭게 내부 조직문화 기틀을 마련하기로 했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슬로건을 혁신 추진의 원동력으로 삼아, 근원적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디지털 혁신을 포함한 변화와 혁신을 이뤄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슬로건에 따라 두산인프라코어는 연구개발(R&D)과 생산, 영업과 지원, 기술직이 모두 협업해 새로운 제품과 서비스를 개발하고,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새로운 기회를 찾아내는 혁신적인 회사로 탈바꿈한다는 방침이다.


지난해 두산인프라코어는 사상최대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전년대비 28.4% 늘어난 8481억원을 기록했다. 매출 역시 전년대비 17.7% 증가한 7조7301억원을 달성했다.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지만 4차 산업혁명 시대, 미래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안주 대신 변화와 혁신을 강조한 것으로 풀이된다.


4차 산업혁명과 관련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은 이미 실행 중이다. 두산인프라코어는 2017년부터 ICT기술을 건설기계에 접목해 선제적으로 구현, 실현 가능성을 검증하는 'Concept-X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드론 서베이, 무인 굴착기, 5G 통신 기반의 건설장비 원격 조정 등 건설 현장에 필요한 무인, 자동화 기술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

지난해 11월 중국 상하이에서 개최된 바우마 차이나에선 LG유플러스와 공동 개발 중인 5G 통신 기반의 건설기계 원격제어 기술인 Tele-operation 기능을 처음 공개했다. 상하이 전시장에 설치된 '5G 원격제어 스테이션(관제센터)'에서 약 880km 떨어진 인천공장에 위치한 굴착기를 원격으로 조종했다. 지난 4월 독일 뮌헨에서 개최된 바우마 전시회에서는 8537km 떨어진 인천공장 굴착기 원격 조정에도 성공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오는 11월 충남 보령시에 성능시험장(PG·Proving Ground)을 준공하고, 전체 Concept-X 프로젝트의 프로토 타입 시연을 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이를 사업화하는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해 나갈 계획이다.


기술이나 제품 뿐아니라 두산인프라코어는 운영혁신도 추진하고 있다. 지난 4월 회사는 빅데이터분석 전문 유니콘 회사인 팔란티어 테크놀로지와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빅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해 사업 운영을 최적화하고 의사결정 속도를 높이는 등 경영 효율성을 개선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또 자율 주행 기술, 산업용 사물 인터넷 등 두산인프라코어 사업과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스타트업도 발굴할 예정이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