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현 측 "게임 행사 복장, 주최 측과 충분한 협의 거쳐"

최종수정 2019.06.18 06:44 기사입력 2019.06.17 19:20

댓글쓰기

베리굿 조현(중앙) / 사진=CJ ENM, OGN

베리굿 조현(중앙) / 사진=CJ ENM, OGN


[아시아경제 임주형 인턴기자] 걸그룹 베리굿 멤버 조현이 게임 관련 행사서 게임 캐릭터 '코스프레'(게임·만화 속 등장인물로 분장하는 행위)를 하고 나타난 가운데, 해당 복장이 지나치게 선정적이라는 주장이 나와 논란이 불거졌다.


조현 측은 "행사 주최 측이 준비한 의상"이라며 "이미 주최 측과 충분한 협의를 거쳤다"고 해명했다.


베리굿 소속사 제이티지엔터테인먼트는 17일 "주최 측에서 게임 캐릭터를 오롯이 표현하고자 하는 조현을 생각해 마련해 준 의상이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평소 게임을 좋아하는 조현 역시 캐릭터를 코스프레로 온전히 표현하고자 했다"며 "많은 준비를 했다"고 덧붙였다.


조현은 이날 서울 마포구 상암동 에스플렉스센터에서 진행된 '게임돌림픽 2019:골든카드'에 참석했다.

이날 그는 인기 다중접속온라인(MMO)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에 등장하는 캐릭터 '아리'의 의상을 입었으나, 일부 누리꾼들은 지나치게 선정적인 의상이라는 지적을 하기도 했다.





임주형 인턴기자 skeppe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