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서구, 연말까지 거점별 이동푸드마켓 운영

최종수정 2017.09.20 07:54 기사입력 2017.09.20 07:5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가 거리가 멀어 푸드마켓 이용이 불편한 주민들을 위해 가양, 화곡지역에 ‘강서이동푸드마켓’을 운영한다.

구는 연말까지 원거리 이용자의 불편을 해소하고 보다 다양한 계층이 푸드마켓을 이용할 수 있도록 가양도서관과 곰달래문화센터 2곳에 이동푸드마켓을 운영한다.

현재 구에서 운영중인 푸드마켓은 공항동 송정역 인근에 있어 많은 주민들이 이용에 불편을 겪어왔다. 이에 구는 지역별 이용자수를 고려하여 가양동과 화곡동에 이동푸드마켓을 운영하기로 했다.

이동푸드마켓은 매월 넷째 주 월?화?수요일에 이용할 수 있으며, 기존 푸드마켓과 마찬가지로 식재료 및 생활용품을 가구당 4품목까지 가져갈 수 있다.
공항동 푸드마켓

공항동 푸드마켓


구의 이동푸드마켓 운영 소식을 전해 들은 지역내 한 업체에서는 100만원 상당의 물품을 기부, 구에서도 기부물품 전달식을 개최하는 등 사업의 효과적인 운영을 위해 기부자 발굴과 홍보에 적극 노력하고 있다.

이와 함께 구는 거동이 불편한 중증 장애인, 홀몸어르신 등 서비스 이용 약자에 대한 나눔꾸러미 배달서비스도 확대 운영할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 “생활이 어려운 주민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푸드마켓의 이용이 지역적 한계에 의해 제한 될 수 있다”며 “이번 이동푸드마켓을 통해 찾아가는 복지의 실현과 함께 더욱 다양한 복지사업으로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