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17 성북구 여성일자리 취업박람회 개최

최종수정 2017.09.15 07:00 기사입력 2017.09.15 07:00

댓글쓰기

19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성북천 분수마루(4호선 한성대입구역)에서 총 70여개 기업 참여, 일대일 현장면접 통한 현장채용 및 사후관리를 통한 취업 지원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당당한 여성들이여! 내 일을 잡(Job)아라!”

성북구(구청장 김영배)가 19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성북천 분수마루(지하철 4호선 한성대입구역)에서 ‘일자리를 꿈꾸는 여성의 희망 잡기, 2017 성북구 여성일자리 취업박람회’를 개최한다.
성북구가 출산·육아 등으로 경력이 단절돼 다시 일자리를 이른바 경단녀(경력단절여성의 줄임말)와 중·장년층 여성들을 위해 구인기업과의 현장 면접 등 취업을 지원함으로써 양질의 일자리를 연계, 여성 인력을 활용할 수 있는 만남의 장을 마련한 것이다.

이번 취업박람회는 크게 ▲기업채용관 ▲취업지원관 ▲부대행사관으로 꾸려진다.

기업채용관에서는 10여개의 기업이 직접 참여, 인사담당자와 구직자 간 일대일 현장면접이 진행돼 현장채용 또는 사후관리를 통한 취업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지난해 열린 성북구 여성일자리박람회

지난해 열린 성북구 여성일자리박람회


취업지원관에서는 60여개의 기업이 참여, 취업설계자가 기업의 채용정보를 사전 파악, 박람회에 방문한 구직 여성들에게 상담을 통해 채용정보를 제공하고 취·창업컨설팅, 이력서 클리닉 및 면접코칭 등 상담부스도 마련된다.
아울러 이날 상담을 진행한 취업설계사가 구직자의 기업 면접 시 동행하는 사후관리시스템도 제공될 예정으로 실질적인 취업에 도움을 줄 수 있을 전망이다.

아울러 부대행사관에서는 1인 창업아이템을 전시 및 판매, 3D프린팅 작품 전시, 드론 시연 등이 진행돼 다양한 볼거리도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취업박람회는 육아·가사 등으로 경력이 단절된 여성 및 미취업 여성의 특성을 고려한 직업 상담과 구인구직관리, 직업교육훈련 등 종합적인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성북·정릉여성새로일하기센터가 함께 준비함으로써 여성의 취업에 있어 전문성을 더했다.

구는 행사에 참여하여 구직등록신청서를 작성한 구직자들에게 일자리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 성공적인 취업을 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2017 성북구 여성일자리 취업박람회 포스터

2017 성북구 여성일자리 취업박람회 포스터


김영배 구청장은 “이번 취업박람회는 현장 채용 뿐 아니라 이력서 클리닉, 면접코칭 등 각종 상담 및 사후관리를 통해 취업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며 “여성구직자 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