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편의점에서도 명품백·노트북 판다…매출구조 다각화 '시동'

최종수정 2017.06.08 09:53 기사입력 2017.06.08 09:53

댓글쓰기

프라다 숄더백, 레노버 노트북도 판매…결제 후 매장에서 찾는다
행사 상품 보관 목적으로 만든 '나만의 냉장고'에 쇼핑몰 기능 결합

편의점에서도 명품백·노트북 판다…매출구조 다각화 '시동'

[아시아경제 김현정 기자] 명품 가방부터 노트북, 제모기까지.

편의점이 취급하는 제품의 영역이 확장되고 있다. 간단한 식사류나 음료, 생필품에서 고가의 제품으로까지 발을 넓히며 매출구조를 다각화하려는 시도다.

8일 업계에 따르면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는 자사 애플리케이션 '나만의 냉장고'의 쇼핑몰 코너를 통해 가전, 잡화, 화장품 등 다양한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최근에는 럭셔리 잡화 브랜드 프라다의 숄더백을 정상가 대비 10% 할인된 85만9000원에, 레노버 노트북을 11% 저렴한 74만9000원에 선보였다.

이 밖에 10㎏ 단위의 쌀이나 커피메이커, 제모기, 화장품, 반려동물 상품 등을 지정된 기간에 한정 수량 취급하고 있다. 할인율은 최대 95%에 달한다. 앱을 통해 주문하고 결제까지 완료한 상품은 가까운 GS25 매장 등 고객이 지정한 곳으로 택배 배송된다.

판매 통로가 되는 나만의 냉장고는 당초 행사 상품을 앱에 보관했다가 유효기간 중 GS25 매장 어느 곳에서라도 찾아갈 수 있도록 기획된 아이디어 앱이다. 제한적인 역할만 수행하다 지난해 2월 업그레이드를 거치며 쇼핑몰 기능을 더하게 됐다.
이후 지속적인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 2~5월 이용 고객은 전년 동기 대비 4배 가까이 증가했으며 취급 상품 수 역시 처음 10여개에서 현재 700~800여종으로 늘었다. 할인율이 높은 핫딜의 경우 동시간대에 1만5000~2만명이 한꺼번에 앱에 접속해 구매를 진행, 단 10~20여초 만에 상품이 품절되기도 했다. 해피바스 퍼펙트 페이스 멀티썬크림 50g(990원), 스마트폰 4단 삼각대 풀세트(1900원), 타고 노는 점보 돌고래(2900원) 등이 대표적이다.

신학동 GS25 나만의 냉장고 담당자는 "나만의 냉장고 업그레이드를 거쳐 할인, 적립, 결제가 한 번에 진행되는 QR코드 삑결제와 도시락 예약주문 서비스, 높은 할인율의 쇼핑몰까지 선보일 수 있게 됐다"고 소개했다.

시장에서는 가격경쟁력뿐 아니라 소비자가 언제 어디서나 원하는 장소에서 물건을 찾아갈 수 있는 풍부한 매장 인프라를 편의점업체들의 강점으로 꼽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다양한 제품을 소비자들에게 저렴하게 소개하고, 넓은 영업망을 통해 오프라인 매장을 대신할 수 있다"면서 "상품기획(MD) 역량을 갖춘다면 기존 쇼핑몰이나 전문점에게 있어서 강력한 경쟁자가 될 가능성도 높다"고 설명했다.


김현정 기자 alpha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