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삼과 스팸이 만났다…명절 선물세트도 '합종연횡'

최종수정 2017.01.15 10:16 기사입력 2017.01.15 10:16

댓글쓰기

이마트, 다품목 선물센트 50종 확대
홍삼과 스팸이 만났다…명절 선물세트도 '합종연횡'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유통업계에서 1인가구를 겨냥, 다양한 상품으로 구성된 선물세트를 잇따라 선보이고 있다.

이마트는 올해 설을 앞두고 와인과 치즈, 와인과 한우, 한우와 농산물 등 컬래버레이션 선물세트를 50종으로 늘렸다고 15일 밝혔다.

1~2인 가구가 전체 가구의 56.1%를 차지하는 등 혼자 살거나 단둘이 사는 경우가 많아지면서 단일상품으로 구성된 선물세트보다 가공식품과 신선식품, 건강식품 등 다양한 종류의 상품을 결합한 다품목 선물세트 매출이 크게 증가했기 때문이다.

실제 이마트가 다품목 선물세트를 처음 출시한 2015년 추석의 경우 4종 세트는 5000개를 모두 완판했으며, 지난해 추석에도 사과와 스팸 세트, 와인과 향초 세트, 포트메리온 접시와 배 세트 등 2만개가 넘는 선물세트가 모두 팔려나갔다.

이마트는 통조림과 조미료 선물세트의 경우, 지난해 추석 40% 수준이었던 2종 이상의 혼합 선물세트 매출 비중이 이번 설에는 70% 이상을 차지할 것으로 예측했다.
올해 설명절에는 이마트가 협력업체들과 손잡고 가공식품과 건강식품을 결합한 선물세트를 기획했다. ‘CJ 스팸 홍삼 한뿌리 선물세트(3만5600원)’는 스팸(200g) 5개와 홍삼 한뿌리 음료(120ml) 4병을 담은 상품으로, 육가공 통조림과 건강식품을 결합해 반찬과 건강을 동시에 챙길 수 있도록 구성했다.

또, ‘청정원 우리팜 건강혼합세트(3만5500원)’는 육류통조림인 우리팜델리(190g) 6개
와 홍의보감 홍삼 추출액(50ml) 2개를 결합해 선보였다.

이 밖에도 ‘오뚜기 특선 스페셜 1호 선물세트(4만8800원)’는 참치와 육류 통조림에 벌꿀을 결합했다. ‘동원 건강한 참치 홍삼절편 선물세트(4만9800원)’는 참치와 홍삼절편을 넣었다.

한편, 이마트는 유통업계 최초로 ‘칼집삼겹살(1.2kg)’과 ‘목심(1.2kg)’, ‘울릉도 산 명이나물 절임’을 결합한 홈파티 명이나물 말이 콜라보 선물세트(6만9000원)를 출시했으며, ‘와인&디퓨저’ 선물세트도 처음 선보인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