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근혜 대통령 지지자 '박사모' 총동원령 선포, '두려워하지 마라'

최종수정 2016.11.05 11:27 기사입력 2016.11.05 11:27

댓글쓰기

박사모 총동원령 게시글. 사진=인터넷 카페 '박근혜를 사랑하는 모임' 캡쳐

박사모 총동원령 게시글. 사진=인터넷 카페 '박근혜를 사랑하는 모임'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박사모'가 총동원령 지령을 내려 눈길을 끈다.

3일 인터넷 카페 '박근혜를 사랑하는 모임(이하 '박사모')'에는 '박사모 총동원령 준비 단계에 진입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해당 게시자는 "엄중한 국난의 위기를 맞아 우리가 나서야 할 때"라며 "금일 이 시각 박사모 총동원령 준비 단계에 진입한다"고 선언했다.

이어 "주변의 친구, 친지 등 단 한 사람이라도 더 동참할 수 있도록 준비해 주시기 바랍니다"라며 "어떤 위험도 두려워하지 마십시오. 가장 위험한 곳에는 제가 가장 앞에 서서겠습니다"라며 동참을 독려했다.

이는 5일 서울 도심에서 박근혜 대통령 하야를 요구하는 대규모 집회가 예고된 가운데 이를 저지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해당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그래 성난 민심에 불을 질러봐라" "박사모가 총동원령을 내렸다. 우리 국민들도 총동원령을 내리자. 박사모에게 질수없다" "5%의 지지자들이 마지막 발악을 하는구나" "이런 카페가 있는 줄도 몰랐네;;;" 등 비판적인 반응을 보였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