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애플이벤트]"배경 날려 인물 강조" 아이폰7, 카메라에 힘줬다(종합)

최종수정 2016.09.08 09:16 기사입력 2016.09.08 05:57

댓글쓰기

아이폰7(사진:애플 홈페이지)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애플이 블랙·제트블랙 컬러를 추가한 '아이폰7'와 '아이폰7 플러스'를 선보였다. 저장 용량이 전작대비 각각 2배인 32기가바이트(GB), 128GB, 256GB로 늘었으며, 방수·방진 기능이 적용됐다. 아이폰7 플러스에는 각 1200만화소 듀얼 카메라가 탑재됐다.
애플은 7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빌 그레이엄 시빅 오디토리엄에서 신제품 공개행사를 열고 IP67 등급의 방수·방진 기능과 탭틱 엔진을 이용한 터치 홈버튼을 갖추고 있으며, 카메라, 디스플레이, 배터리 사용 시간 등이 전작 대비 향상된 아이폰7과 아이폰7 플러스를 공개했다.

애플이 가장 강조한 부분은 카메라다. 지난해까지 5.5인치 모델에만 탑재됐던 '광학적 손떨림 방지(OIS)' 기능이 4.7인치 모델까지 확대됐다. 광색역을 지원하며 RAW 파일도 지원한다.

아이폰7의 카메라 화소 수는 1200만화소로 변함이 없으나 조리개값이 f/1.8로 이전보다 50% 더 많은 빛을 전달할 수 있고, LED가 4개 달린 트루톤 플래시가 포함됐다(디지털 5배줌). 빠른 센서는 60% 더 빠르고, 30% 더 효율적이다.
머신러닝을 이용해 사진 속 인물을 분석하고, 밝기를 자동으로 조절하며 초점과 화이트밸런스, 톤 랩핑, 노이즈 억제 등을 동시에 진행한다. 이 모든 작업을 완료해 완벽한 사진 1장을 사용자에게 전달한다고 애플은 밝혔다. 촬영한 사진이 3초간 움직이는 라이브 포토 역시 즐길 수 있다. 라이브 포토에도 손떨림 방지 기능과 편집 등이 지원된다. 전면 카메라(페이스타임 카메라)는 700만화소로 전면에도 광색역과 자동 이미지 보정, 손떨림 보정 등이 지원된다.

아이폰7 플러스에는 각각 1200만 화소 광각(f1.8) 렌즈와 망원(f2.8) 렌즈가 적용된 듀얼 카메라가 들어갔다. 이를 통해 광학 2배줌이 가능하다(디지털 10배줌). 카메라 앱 오른쪽에 '1x'라고 표시돼 있으면 일반적인 사진이, 한 번 탭을 해 '2x'가 되면 2배 줌이 된다. 초점이 인물에게 향하는 심도 얕은 촬영도 가능하다. 머신러닝으로 인물을 인식해 배경을 흐릿하게 만드는 방식이다. 이 기능을 사용하려면 사진 촬영시 설정에서 '인물화'를 선택하기만 하면 된다. 이 기능은 연말 무료 업데이트로 제공된다.

아이폰7과 아이폰7 플러스에서는 첫 아이폰부터 있던 물리적 홈 버튼과 3.5mm 이어폰 잭이 9년여 만에 없어졌다. 이들은 각각 탭틱 엔진을 이용한 터치 홈버튼과 라이트닝 커넥터로 대체됐다. 이에 따라 기본 포함되는 이어폰 '애플 이어팟'의 연결 단자는 기존 3.5mm 잭에서 라이트닝 커넥터로 바뀌었다. 3.5mm 이어폰 사용자들을 위해 라이트닝 단자로 연결할 수 있는 어댑터도 기본으로 포함된다. 기존 3.5mm 이어폰 잭 자리에는 스피커가 들어가 '스테레오 스피커'가 지원된다.

이밖에 레티나 HD 디스플레이는 25% 밝아지고 광색역을 지원해 정확한 색을 볼 수 있다. 3D터치가 지원된다. 칩셋은 A10 퓨전이 적용됐다. 64비트 쿼드코어 CPU로 고성능 코어 두 개는 기존 A9보다 40% 빠르며 나머지 두 개는 고효율 코어로 전력을 5분의 1만 소모한다. 그래픽 성능은 A9보다 50% 더 빠르고, 3분의 2의 전력을 소모한다. 이를 통해 최대 성능과 최대 배터리를 구현했다.

전작보다 배터리 시간도 향상됐다. 아이폰7은 아이폰6s 보다 2시간, 아이폰7 플러스는 아이폰6s 플러스보다 1시간 길어졌다.

애플페이도 강화된다. 애플은 미국에서 비접촉 결제 중 90% 이상이 애플페이로 이뤄진다며 더 다양한 국가들로 애플페이를 진출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다음 애플페이 출시국은 일본이며, 10월 말 애플페이 일본 진출을 위해 아이폰7과 아이폰7 플러스는 근거리 무선통신(NFC)과 함께 펠리카 기술을 지원한다는 설명이다.

1년 단위의 최신 아이폰 리스 프로그램인 '아이폰 업그레이드 프로그램'은 미국뿐만 아니라 영국, 중국에서도 이용 가능하다. 애플케어를 포함, 월 32달러부터 시작한다.

가격은 32GB 모델 기준 아이폰7은 649달러(약 70만7000원), 아이폰7 플러스는 769달러(83만8000원)다.

컬러는 기존의 실버, 골드, 로즈골드에 블랙(무광), 제트블랙(유광)이 추가됐다. 스페이스 그레이 컬러는 나오지 않았다. 블랙, 제트블랙은 128GB 모델부터 나온다.

미국, 중국, 홍콩, 대만, 일본, 싱가포르, 호주, 오스트리아, 벨기에, 캐나다, 덴마크, 핀란드, 프랑스, 독일, 아일랜드, 이탈리아, 룩셈부르크, 멕시코, 네덜란드, 뉴질랜드, 노르웨이, 포르투갈, 푸에르토리코, 스페인, 스웨덴, 스위스, 아랍에밀리트, 영국 등 1차 출시국은 오는 9일부터 사전예약이 시작되며 16일부터 배송을 시작한다. 한국은 1차 출시국에 포함되지 않았다. 국내 출시는 10월 말께가 될 것으로 보인다.

애플은 무선이어폰 '에어팟'도 선보였다. 자체 개발한 'W1' 무선칩을 적용했으며 아이폰과 애플워치에 자동으로 연결된다. 사용 시간은 5시간이며, 케이스에도 충전 기능이 있어 여기 꽂아 뒀다가 다시 사용하면 최대 24시간까지 사용 가능하다. 이 제품은 10월 말에 나오며 가격은 159달러다. 애플은 W1 칩을 쓴 비츠의 새 무선 헤드폰들도 같은 시기 출시된다고 밝혔다.

iOS 10은 13일부터 무료로 배포된다. iOS10은 음성비서 '시리'와 사용자의 터치 강도에 따라 다양한 기능을 수행하는 '3D 터치', 업그레이드된 지도 서비스 등을 제3의 앱 개발사(서드파티)가 연동해 사용할 수 있도록 오픈했다.

새로운 지도 서비스는 새로운 디자인과 쉬운 사용이 특징이다. 내비게이션은 교통 체증을 측정해 최단거리에 체증이 발생한 경우 우회로를 알려준다.

지도 서비스에 맛집도 표시되며 이를 클릭하면 '오픈테이블' 앱을 이용해 바로 예약을 할 수도 있다. 이어 현재위치에서 맛집까지 가기 위해 '우버' 앱을 통해 차량을 부르는 것도 지도 서비스 내에서 한 번에 할 수 있다.

아이메시지도 보다 직관적으로 진화했다. 상대방이 '어디야?'라고 물으면 iOS10이 현재 위치를 지도상에 표시한 이미지를 메시지 창에 띄워 답변할 수 있다. 문자에 일정에 관한 내용이 있으면 캘린더에 바로 일정 입력이 가능하다.

다양한 효과도 지원된다. 이모티콘의 크기가 켜졌으며 문자 내 이모티콘 변환이 가능한 내용을 분석해 탭하면 문자가 이모티콘으로 전환된다. '축하해!'라는 내용은 큰 글씨로 진동을 줄 수 있고, '미안해'라는 내용은 미안한 마음이 전달되도록 옅은 글씨로 작게 보여줄 수 있다.

홈킷도 업그레이드 됐다. 아이폰·아이패드 내의 '홈' 앱을 새로 만들어 집안의 전등을 켜거나 끌 수 있고 밝기도 조절 가능하다. '굿나잇' 버튼을 터치하면 전등이 꺼지고 블라인드가 내려가며 수면을 위한 온도 조절이 되는 식이다. 홈 앱 역시 시리와 연동된다. 애플은 올해만 100개 이상의 홈팃 지원 기기가 시장에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꼬북좌의 반전 매력' [포토] 나연 '깜찍한 여신미모' [포토] 선미 '도발적인 눈빛'

    #연예가화제

  • [포토] 건강미의 대명사 [포토] 차예련 '우월한 길이' [포토] 노제 '인형같은 미모'

    #스타화보

  • [포토] 클라라 '요염한 자태' [포토] 홍수아 '파격 보디 프로필' [포토] 제시 '시선집중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