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내 귀에 캔디' 경수진, 이상형은 차승원…캔디 정체 두고 성준·남궁연·뮤지 분분

최종수정 2016.08.27 16:21 기사입력 2016.08.27 16:21

댓글쓰기

경수진. 사진=tvN '내 귀에 캔디' 방송 캡쳐

경수진. 사진=tvN '내 귀에 캔디'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경수진이 자신의 이상형으로 배우 차승원을 언급했다.

25일 방송된 tvN '내 귀에 캔디'에는 손예진 닮은꼴로 유명한 배우 경수진이 출연해 가상 친구 캔디 '연애요정'과 달달한 통화를 했다.

"연애한지 오래됐냐"는 '연애요정'의 질문에 "오래됐다. 지금 남자친구 없다. 너무 오래 전이라 (언제 연애했는지) 생각 안 난다"고 고백했다.

또한 "이상형이 털많고 날렵한 남자라더라"는 '연애요정'의 질문에 "털 많은 게 좋더라. 서양남자들 보면 수염이 연결돼 있다. 그게 너무 멋있어 보이더라"며 "예를 들면 '삼시세끼' 차승원 선배님이다. 되게 건강해 보인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이어 "나이는 연상이 좋다"며 "남자친구가 나한테만 다정했으면 좋겠다. 20대 초반에는 시크한 남자를 좋아했는데 이젠 시크한 것 보다는 나한테 다정한 게 좋은 것 같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연애요정'의 정체를 두고 네티즌들은 그 어느 때보다 분분한 의견을 보였다. 배우 성준, 김기방은 물론 프로듀서 남궁연과 뮤지까지 알쏭달쏭한 캔디의 정체에 수많은 이들이 언급되고 있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