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는 형님' 씨스타 소유, '악플에 상처받았다'

최종수정 2016.07.10 00:00 기사입력 2016.07.10 00:00

댓글쓰기

씨스타. 사진=JTBC 아는형님 제공

씨스타. 사진=JTBC 아는형님 제공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씨스타'의 소유가 '아는 형님'에서 악플에 시달렸던 그간의 심경을 고백했다.

9일 JTBC '아는 형님'에는 걸그룹 씨스타가 출연해 시원한 매력을 선보였다. 씨스타의 광팬으로 알려진 서장훈은 씨스타 등장과 동시에 기쁨의 함성을 질렀다.
이날 방송에서 소유는 악플에 대한 이야기를 꺼냈다. 코너 '나를 맞혀봐'를 진행하던 중 '버리고 싶은데 버려지지 않는 기억'에 관한 주제에 관해 이야기가 나왔고, 소유는 잊지 못하는 기억으로 악플에 대한 기억을 꼽았다.

형님들은 "가장 상처받았던 댓글이 뭐냐"고 물었고, 소유는 "얼굴이 못되게 생겼다는 내용이 가장 상처받았다"고 말했다. 또한 소유는 "내 기사에 달린 댓글이 3천 개가 되어도 전부 다 읽는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힘들 때 그럼 어떻게 하느냐"는 질문에 소유는 "주로 운다"고 말했고, 강호동은 "자신과 같은 팬이 많다는 것을 잊지 말라"며 위로했다.
한편 이날 형님학교에는 중국에서 '금의환향'한 유학생 황치열이 등장해 예능감을 뽐냈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