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이폰 탄생 10년 앞두고 '아이폰7' 기대감 떨어지는 이유

최종수정 2016.06.22 22:23 기사입력 2016.06.22 22:22

댓글쓰기

아이폰6s 및 아이폰6s 플러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뉴욕=황준호 특파원] 애플이 올 가을 내놓을 것으로 예상되는 아이폰7이 방수 기능과 함께 이어폰 단자를 없애 더욱 슬림한 디자인으로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다. 내년 아이폰 출시 10년을 앞두고 있어, 소폭의 변화만을 준 채 출시될 것이라는 분석이다.

21일(현지시각) 월스트리트저널(WSJ)은 "가을에 나올 아이폰 7에 큰 디자인 변화가 없을 것"이라며 이는 애플이 과거 2년마다 적용해온 디자인 혁신 패턴에서 벗어나는 것"이라고 보도했다.
WSJ는 소식통을 통해 새 아이폰(아이폰7)의 가장 큰 디자인 변화로 '이어폰 단자(headphone plug)를 없앤 것'이라고 지목했다. 또 방수 기능도 새로 탑재될 것으로 예상했다.

하지만 아이폰7 디스플레이 크기는 2014년 출시된 신형 아이폰과 같이, 4.7인치와 5.5인치를 유지할 것으로 WSJ는 예상했다. 애플은 2년 주기로 디자인에 큰 변화를 줬지만 디자인 혁신 싸이클이 깨진 셈이다

애플 고위 엔지니어는 "아이폰 미래 제품에 적용할 신기술을 실제 구현하려면 많은 시간이 필요하기 때문"이라고 해명했다.
다만 WSJ는 "2년이라는 애플의 디자인 혁신 주기가 올해 깨지는 것이 일시적일지, 아니면 장기화될지는 더 두고 봐야 한다"고 덧붙였다.

특히 애플은 내년 아이폰 출시 10주년을 맞는다는 점에서, 아이폰에 큰 변화를 줘야 한다는 점에서 '아이폰7'에 혁신적 기술을 부여하기에는 부담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WSJ는 전면(全面) OLED 채택 등 큰 폭의 디자인 변화는 아이폰 출시 10년이 되는 내년에 이뤄질 것으로 전망했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최근 CNBC 인터뷰에서 미래의 아이폰에 대해 "소비자들이 갖고 싶어 할 만큼 큰 혁신(Great Innovation)이 있을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뉴욕=황준호 특파원 reph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카리나 '치명적 미소' [포토] 제시카 '시크한 아우라' [포토] 노제 '시크한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노제 '인형같은 미모' [포토] 고현정 '독보적인 아름다움' [포토] 제니 '일상이 화보'

    #스타화보

  • [포토] 클라라 '파격 시스루' [포토] 손미나 "운동의 맛" [포토] 클라라 '독보적 S라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