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찰청장 “박유천 사건, 모든 의혹 철저히 수사해 국민께 알려드리겠다”

최종수정 2016.06.21 15:04 기사입력 2016.06.21 15:04

댓글쓰기

박유천

박유천


[아시아경제 이종윤 인턴기자] 성폭행 혐의로 4명의 여성에게 고소당한 박유천 사건이 일파만파 커지자 강신명 경찰청장이 이 사건을 두고 "제기되는 모든 의혹을 철저히 수사하겠다"고 밝혔다.

21일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강 청장은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워낙 국민적 관심이 많고 다른 사건과 달리 성폭행 고소와 취하, 무고, 공갈 등 여러 행위가 중첩돼 있다"며 "특히 연예인은 공인에 준하는 신분인 만큼 엄중히 수사해서 국민들께 알려드리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단순한 성폭행 사건이 아니라 유명 연예인 사건이고 성폭행 외에 무고나 성매매 여부, 합의 과정에서 부당한 조건이 있었는지, 공갈적 행위가 있었는지 등을 포괄적이고 전면적으로 수사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박유천은 앞서 유흥업소 화장실 등에서 여성들을 성폭행한 혐의로 4건의 고소를 당했다. 이에 경찰은 정확한 사실관계를 밝히고자 12명으로 꾸며진 전담팀으로 수사를 강화하고 있다.

한편 박유천은 맨 처음 자신을 고소한 여성 A씨를 공갈과 무고 혐의로 맞고소 했다.
이종윤 인턴기자 yagub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