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주니어 SW 창작대회 등 …"6월 SW관련 다양한 청소년 행사 마련"

최종수정 2016.05.30 16:16 기사입력 2016.05.30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미래창조과학부(이하 미래부)는 6월 '제 29회 정보문화의 달'을 맞아 소프트웨어(이하 SW) 교육과 관련된 다양한 행사를 마련하면서 초·중등학생과 학부모들이 많은 관심을 가져줄 것을 희망한다고 30일 밝혔다.

먼저 삼성전자와 함께 6월부터 5개월간 전국의 청소년을 대상으로 ‘2016 주니어 소프트웨어 창작대회(Junior Software Cup)를 개최한다.
미래부와 삼성전자가 함께 주최하고 교육부가 후원하는 이 대회는 미래 우수 SW 인재를 발굴하고 양성하고자 지난해에 이어 2번째로 마련됐다.

이번 대회의 주제는 ‘우리를 위한 소프트웨어’로, 참가를 원하는 학생과 교사들은 소프트웨어 작품개발 계획서를 6월 1일부터 30일까지 홈페이지(www. juniorswcup.com)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

두 번째 행사로 13일부터 26일까지 온라인 상에서 '2016 온라인 코딩파티'를 운영한다.
온라인 코딩파티는 학교 현장에서의 SW 교육의 중요성을 체감한 초·중등 교사들의 요청을 계기로 기획됐으며, 지난해에 이어 미래부 · 한국과학창의재단, ㈜엔트리교육연구소(네이버),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등 민간기업이 함께 참여해 마련했다.

미래의 ‘SW 중심사회’를 이끌어갈 초·중 학생들이 일찍이 SW에 흥미를 갖고, 유익한 놀이로 인식할 수 있도록 재미있는 스토리와 캐릭터를 활용하여 기본·응용 미션을 제공한다.

세 번째로는 최고실력의 창의적 SW 전문인재 양성 및 우수기업 취업을 목표로 작년에 최초 설립한 대덕SW마이스터고에 이어 두번째 SW마이스터고인 대구소프트웨어고의 개교식을 다음달 24일 개최한다.

대구소프트웨어고는 SW개발과(2학급) 40명, 임베디드 SW과(1학급) 20명으로 총 60명의 신입생을 선발했고, SK텔레콤, 한국오라클, 한글과컴퓨터 등 72개 우수기업과 채용약정을 통해 115명의 채용을 보장 받았다.

서석진 미래부 소프트웨어정책관은 “6월 SW관련 각종행사는 미래사회의 주인공이 될 우리 학생들을 위한 SW교육 확산에 정부와 기업이 함께 참여했다는데 의미가 있다“면서 “앞으로 더욱 많은 학생들이 참여해 우수한 SW교육을 체험하고 교육 받을 수 있는 기회를 접할 수 있도록 동 행사들을 매년 발전시켜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소연 기자 mus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카리나 '치명적 미소' [포토] 제시카 '시크한 아우라' [포토] 노제 '시크한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차예련 '우월한 길이' [포토] 노제 '인형같은 미모' [포토] 고현정 '독보적인 아름다움'

    #스타화보

  • [포토] 슈왈제네거 혼외자 바에나, 몸매가 '부전자전' [포토] 클라라 '파격 시스루' [포토] 손미나 "운동의 맛"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